UPDATE. 2018-10-16 20:59 (화)
[여론조사-전주병] 김성주·정동영 '예측불허 경쟁'
[여론조사-전주병] 김성주·정동영 '예측불허 경쟁'
  • 전북일보
  • 승인 2016.04.08 23:02
  • 댓글 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슨일이 있어도 투표” 90.5%…뜨거운 관심 / 김 30·40대, 정 50·60대 상대적으로 지지 받아

전주병은 전국적인 관심 지역이다. 한때 대선 후보였던 국민의당 정동영 후보가 오랜만에 이 곳으로 돌아와 국회의원 4선에 도전하기 때문이다. 그 대상이 전주고와 서울대 역사학과 후배이자, 한 때 한솥밥을 먹었던 더불어민주당 김성주 후보와의 대결이어서 그 결과에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번 여론조사에서도 더민주 김성주 후보와 국민의당 정동영 후보가 오차 범위에서 초박빙 승부를 펼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지도를 보면 김성주 후보 42.8%, 정동영 후보 38.3%로 격차는 4.5%p에 불과했다. 새누리당 김성진 후보는 6.0%, 지지후보 없음·모름·무응답은 13%다.

반드시 투표하겠다는 적극적인 투표 의향층의 경우 김성주 후보가 44.7%로 정동영 후보(40.2%)를 앞섰지만, 격차는 여전히 오차 범위인 4.5%p로 조사됐다. ‘무슨 일이 있어도 투표할 것이다’고 응답한 전주갑 유권자의 비율은 90.5%로 타 지역에 비해 높게 나타났다. 그만큼 선거전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는 방증이다.

김성주 후보와 정동영 후보는 19~29세 연령대에서 각각 37.4%, 36.0%로 비슷하게 지지를 받았다. 또 김성주 후보는 30대(58.4%)와 40대(52.2%)에서 50% 이상의 높은 지지를 얻었고, 정동영 후보는 50대(44.2%)와 60대 이상(46.8%)에서 높은 지지율을 보였다.

반면 정당 지지도와 비례대표 정당 투표 지지도는 근소한 격차였지만, 국민의당이 더민주보다 높았다. 일반적인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당 35.2%, 더민주 34%, 새누리당 7.3% 순으로 국민의당이 더민주보다 1.2%p 앞섰다. 비례대표 정당 투표 지지도는 국민의당 33.6%, 더민주 30.5%, 정의당 12.9% 등의 순이다.

또 전북 제1당에 대한 의견을 묻는 질문과 관련해서는 더민주가(41.9%)가 국민의당(28.4%)을 크게 앞섰다.

유권자들이 중요하게 생각하는 후보 선택 기준은 도덕성이나 청렴성(24.4%), 공약 내용(20.4%), 예산을 확보할 수 있는 정치력(19.5%), 소속 정당(13.1%) 등으로 조사됐다.

■ 여론조사 어떻게 했나

조사의뢰자: 전북일보, KBS 전주방송총국
조사기관 : (주)한국리서치
조사지역 : 전북 10개 선거구
조사기간 : 2016년 4월 3일∼4월 5일(군산시 선거구: 4월4일~4월5일)
조사대상 : 전북 거주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조사방법 : 유선전화 임의전화번호걸기와 한국리서치 응답자패널 대상 무선전화에 의한 전화면접조사
표본크기 : 선거구별 500명씩 총 5000명
표집방법: 선거구별·성별·연령별 기준 비례할당 뒤 무작위 추출
응답률: 전체 12.5%(전주갑 19.4%, 전주을 13.4%, 전주병 12.1%, 군산 12.7%, 익산갑 13.7%, 익산을 15.7%, 정읍고창 12.4%, 남원임실순창 8.7%, 김제부안 10.7%, 완주진안무주장수 11.2%, 익산시장 14.7%)
가중치 산출·적용 방식 : 권역별·성별·연령별 가중치 부여(2016년 2월 행자부 발표 주민등록 인구 기준)
표본오차 : 95% 신뢰수준에서 ±4.4%P(익산시장은 95% 신뢰수준에서 ±3.1%P)
질문지 : 중앙선거여론조사공정심의위원회 홈페이지 게시

조사 설계 및 응답자 특성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ㄹㅇㄹ 2016-04-10 00:36:22
전북에서 친문패권의 따까리들을 정리해야 한다. 정말 내고향 전주 쪽팔리다. 큰인물을 지켜내야 한다.

ㅇㄹㅇㄹ 2016-04-09 01:05:37
지방신문 전북일보만 김성주가 오차범위내 앞서 간다니?? ㅋㅋ 독불장군인가??? 정동영 압승예상한다

닥쳐 2016-04-08 16:52:31
정후보의 비검한 행동이 갈수록 높아가네....아무저니를 어디서 동원했는지 운동원도 아닌 사람들이 송천동 등 덕진지역에 돌아다니면서 한전 송천변전소를 이전한다는 낭설을 떠들고 다닌다...아무리 급해도 거짓말을 하면서 표를 얻고 싶나...참 불쌍하기도 하지만 저질스럽고 어떻게 대통령후보가 됐는지 의심스럽다..김후보측은 선거운동원이 아닌 아줌마부대를 색출해 선거법으로 처벌하라...정후보님 열열한 지지자4표 이탈

종남 2016-04-08 15:41:25
미국의 강경파들을 설득해대고
김정일위원장을 설득하여 북한군을 전역시켜 개성공단 근로자로 만들겠다는 역속을 받아낸 정동영

마지막 평화의 끈 개성공단 정동영이 다시 연결하고 통일대박 서민행복시대 이끌어가야 합니다ㅔ;

2016-04-08 15:39:20
재벌회장을 향해 해고는 살인이라고 당당하게 말할수 있는 정동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