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18 20:09 (화)
대만 여객기 기장 졸도, 긴급 회항
대만 여객기 기장 졸도, 긴급 회항
  • 연합
  • 승인 2000.05.10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만 중화(中華)항공 소속 A300-600R 에어버스 여객기의 기장이 8일 비행 중 졸도, 부기장에 의해 긴급 회항하는 이례적인 사고가 발생했다.

9일 홍콩 일간 명보에 따르면 불가리아인인 게오르기 게오르기예프 기장(45)은 이날 오전 7시45분 274명의 승객과 승무원을 태우고 타이베이 공항을 이륙, 하노이를 향해 비행한 지 20분만에 펑후(澎湖)열도 상공에서 돌연 실신했으며 부기장 린신(27.林欣)이 지상 관제탑에 비상 신호를 보낸 뒤 뒤 중정(中正)공항으로 회항, 8시55분 여객기를 무사히 착륙시켰다.

게오르기예프 기장은 착륙 직후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진 것으로 확인됐으며 사인은 심장마비로 추정되고 있다.

린 부기장은 비행시간이 7백50여 시간에 불과, 경험이 부족했으나 때 마침 부근을 지나던 여객기 기장의 지도로 여객기를 회항시켜 무사히 착륙시킬 수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