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5-16 20:39 (일)
문대통령, 윤석열 검찰총장 사의 즉각 수용
문대통령, 윤석열 검찰총장 사의 즉각 수용
  • 김준호
  • 승인 2021.03.04 2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기 총장 후보, 전북출신 이성윤·조남관 거론

문재인 대통령은 4일 윤석열 검찰총장이 밝힌 사의를 수용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문 대통령의 사의 수용은 윤 총장이 이날 오후 2시 사의를 표명한 지 1시간여 만에 이뤄졌다.

청와대에 따르면 윤 총장의 사표는 법무부에 접수됐으며, 사표 수리와 관련된 절차가 진행될 예정이다.

청와대는 이에 따라 후임 검찰총장 임명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윤 총장은 대검 청사 현관 앞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이 나라를 지탱해 온 헌법정신과 법치 시스템이 파괴되고 있다. 그 피해는 오로지 국민에게 돌아갈 것”이라며 더불어민주당의 중대범죄수사청(중수청) 입법 추진에 반대하며 사퇴 의사를 밝혔다.

이어 “검찰에서 제 역할은 여기까지”라며 “지금까지 해왔듯이 앞으로도 제가 어떤 위치에 있든지 자유민주주의와 국민 보호하는 데 온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차기 총장 후보로는 전북출신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과 조남관 대검 차장이 거론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