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5-15 10:13 (토)
전북농협,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한 간담회
전북농협,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한 간담회
  • 이종호
  • 승인 2021.04.07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은 7일 지역본부 회의실에서 한국농수산대 청년연합회 임원진들과 ‘지속 가능한 농업’, ‘함께하는 100년 농협’ 구현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사)한국농수산대청년연합회 전북지부 이치훈 회장, 류호인 수석부회장 등 한국 미래농업의 주역들이 함께했다.

참석자들은 ‘청년농업인 육성정책 현황과 전망’, ‘청년조합원 유입 활성화’를 위한 농협의 역할에 관한 심도 있는 대화를 나눴다.

청년농업인의 조합원 신규가입을 위한 출자금 납입 수준 완화 등 다양한 현안에 대해 고찰하는 시간도 가졌다.

현재 전라북도는 청년창업 및 인턴제 지원, 멘토링 및 컨설팅, 연수지원 등 청년농업인 육성관련 조례 제정으로 청년농업인 및 귀농귀촌 인구 유입 정책을 구축·운영 중이다.

전북의 40세 미만 청년농업인은 1월말 기준 7800여명이며, 이중 10.7%인 3830여명이 농·축협 조합원으로 가입해 각종 구·판매사업 등에 참여하며 농업에 대한 꿈과 열정을 키워가고 있다.

정재호 본부장은 “청년농업인의 목소리를 듣고 현장의 의견을 수렴하고자 이 자리를 마련했다”며 “더 나아가 청년조합원 유입 활성화로 농업·농촌의 지속가능한 발전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