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5-15 10:13 (토)
익산 나눔곳간에 온정 손길 줄이어
익산 나눔곳간에 온정 손길 줄이어
  • 엄철호
  • 승인 2021.04.20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 나눔곳간을 채우려는 온정의 손길이 줄을 잇고 있다.

원광중 송태규 교장 형제는 20일 정헌율 익산시장을 방문해 익산 나눔곳간을 위한 성금 300만원을 쾌척했다.

4남1녀의 송 교장 형제는 이 자리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힘든 지역민의 고통을 함께 나누기 위해 한 마음 한 뜻을 모았다고 설명했다.

송태규 교장은 “코로나19로 소외계층의 생계가 더 어렵고 힘든 시기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한다. 아버지께서 2년째 요양병원에 계시는데 면회조차 할 수 없어 애만 태우고 있는데 코로나가 하루속히 종식되어 아버지 손을 잡아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앞서 송 교장 형제는 지난해에도 익산사랑장학재단에 330만원을 기부했으며, 특히 맏이인 송 교장은 원광고 장학금 1500만원 기탁과 헌혈 304회 실시 등 지역사회 나눔 실천을 위해 솔선수범하고 있다.

또한, 익산시사회복지협의회(회장 김영주)도 같은날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곳간 채우기에 써 달라며 성금 200만원을 기부했다.

김영주 회장은 “익산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급증하는 상황에서 실직과 휴폐업 등 위기에 처한 시민들이 더욱 늘어날 것으로 우려된다. 생계에 어려움 느끼고 절망적인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익산시사회복지협의회는 민간 사회복지를 대표하는 기관으로 지역사회복지사업 증진을 위한 활동을 벌이고 있는 사회복지단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