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5-06 23:44 (목)
AZ 백신 접종 현직 경찰관 마비증세…전북경찰 “백신 연관성 희박”
AZ 백신 접종 현직 경찰관 마비증세…전북경찰 “백신 연관성 희박”
  • 전북일보
  • 승인 2021.05.03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사진=연합뉴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사진=연합뉴스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을 받은 현직 경찰관이 마비 증세를 보여 치료를 받고 있다.

3일 전북도와 전북경찰청 등에 따르면 김제경찰서 모 지구대 소속 A경감(55)은 지난달 28일 오전 9시 김제 한 병원에서 AZ 백신을 접종받았다.

A경감은 백신 접종 후 이틀간 특별한 증세가 없다가 지난달 30일부터 몸살 증세를 보였다. 하루 뒤인 지난 1일 지인과 점심 식사 후 오후 1시 30분께 사진관에 사진을 찾으러 갔다가 갑자기 오른손에 마비 증상을 느껴 원광대학교병원으로 긴급이송됐다.

그는 병원에 도착한 뒤에도 증상이 점점 심해졌고, 혈전용해 주사와 미세혈관 시술을 받은 뒤 중환자실에 입원했다. 현재는 집중케어실로 옮겨졌으며 상태는 호전 중이다.

경찰은 A경감의 증세는 백신 부작용이 특별한 연관성이 없다는 입장이다.

경찰 관계자는 “백신 관련 질환은 동맥에 혈전이 발생해야 하는데 환자는 정맥에 생겼다”면서 “백신과 마비의 인과관계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말했다.

이어 “해당 경찰관은 평소 부정맥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며 “현재 병원에서 잘 치료받고 있고 상태도 많이 호전된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한편 A경감에 대한 사례는 3일 코로나19 예방접종이상반으로 신고됐으며 현재 보건당국에서 관련 기초조사가 진행 중에 있다.

전북도 보건당국은 A경감의 사례가 백신 접종 이상 반응으로 보기는 어렵지만, 전문가 판단이 필요한 만큼 주중 전북도 이상반응 민관협의체를 통해 심사를 진행한다고 전했다. /최정규·엄승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