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7 13:41 (토)
전북대 창업보육센터, 베트남·태국서 지역기업 수출 지원
전북대 창업보육센터, 베트남·태국서 지역기업 수출 지원
  • 김종표
  • 승인 2018.09.05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 창업보육센터는 최근 베트남과 태국을 찾아 전북지역 중소기업의 우수 상품 수출을 지원했다고 5일 밝혔다.

전북대 창업보육센터를 비롯해 우석대와 호원대, 전북생물산업진흥원, 한국탄소융합기술원은 지난 8월 27일부터 6일 동안 베트남 호찌민과 태국 방콕에서 ‘글로벌 시장개척단’ 활동을 통해 18건의 MOU를 체결했다. 특히 전북대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인 ‘아이나라’는 베트남 법인과 3년간 10만 달러 상당의 투자유치 계약을 체결해 눈길을 끌었다.

전북대는 지역 중소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15년부터 4년째 글로벌 시장개척단을 운영하고 있다.

권대규 전북대 창업보육센터장은 “실제 투자까지 이뤄진 이번 사례를 발판으로 지역의 우수 기업을 발굴하고 이들 기업이 글로벌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