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28 15:36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법원·검찰
일반기사

'PD수첩 자료' 제출 거부…검찰수사 난항

'배임' 혐의 정연주 KBS 사장도 소환불응

MBC가 검찰이 요청한 PD수첩의 미국산 쇠고기 광우병 보도의 원본 테이프 등을 제출하지 않아 수사에 차질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검찰 관계자는 4일 "MBC 측에 오늘 오후 2시까지 취재 동영상 원본 자료를 넘겨줄 것을 요청했지만 자료나 답변이 오지 않았다"며 "내부 회의를 통해 대응책을 논의하겠지만 당분간은 MBC가 자료를 스스로 제공할 때까지 기다려 보겠다"고 말했다.

 

검찰이 MBC에 요청한 자료는 미국 '휴메인 소사이어티'가 제작한 '다우너' 소 관련 동영상과 아레사 빈슨 씨 장례식 및 모친 인터뷰 자료, 미국 포츠머스 보건당국 관계자 인터뷰 등이다.

 

검찰은 PD수첩이 '미국산 쇠고기가 인간 광우병을 유발할 수 있다'는 위험성을 부각하려 취재 내용과 대치되는 사실을 보도했는지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서는 PD수첩이 편집 과정에서 방송에 보내지 않은 부분에 어떤 내용이 있는지를 봐야 한다는 입장이다.

 

따라서 검찰로서는 PD수첩의 원본 테이프가 이번 사건 수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필수 자료이지만 MBC 측이 제출을 거부하고 있어 수사가 그만큼 더뎌질 수 밖에 없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더욱이 MBC를 포함한 방송사와 시민단체 등이 검찰 수사에 대해 '언론 탄압'이라며 반발하고 있어 검찰을 곤혹스럽게 만들고 있다.

 

검찰은 MBC 측에 계속 원본 테이프 및 기초 취재자료의 임의 제출을 요구한다는계획이지만 끝내 자료를 건네주지 않으면 압수수색 영장 청구나 미국 현지 조사까지실시하는 방안도 배제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함께 검찰은 '한국인의 대부분이 MM 유전자형이어서 광우병에 취약하다'는내용의 한림대 논문 등 관련 자료를 수집해 분석하면서 농축산, 의학 등 여러 분야 전문가들을 상대로 자문도 구하고 있다.

 

한편 KBS 정연주 사장의 배임 혐의 고발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은 정 사장이 계속 출석 요청에 불응하고 있어 수사에 별다른 진전을 보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내주 초 다섯번째 출석요구서를 보낸다는 계획이지만 정 사장 측은 여전히 기초수사조차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상황에서는 수사에 응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MBC가 검찰이 요청한 PD수첩의 미국산 쇠고기 광우병 보도의 원본 테이프 등을 제출하지 않아 수사에 차질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검찰 관계자는 4일 "MBC 측에 오늘 오후 2시까지 취재 동영상 원본 자료를 넘겨줄 것을 요청했지만 자료나 답변이 오지 않았다"며 "내부 회의를 통해 대응책을 논의하겠지만 당분간은 MBC가 자료를 스스로 제공할 때까지 기다려 보겠다"고 말했다.

 

검찰이 MBC에 요청한 자료는 미국 '휴메인 소사이어티'가 제작한 '다우너' 소 관련 동영상과 아레사 빈슨 씨 장례식 및 모친 인터뷰 자료, 미국 포츠머스 보건당국 관계자 인터뷰 등이다.

 

검찰은 PD수첩이 '미국산 쇠고기가 인간 광우병을 유발할 수 있다'는 위험성을 부각하려 취재 내용과 대치되는 사실을 보도했는지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서는 PD수첩이 편집 과정에서 방송에 보내지 않은 부분에 어떤 내용이 있는지를 봐야 한다는 입장이다.

 

따라서 검찰로서는 PD수첩의 원본 테이프가 이번 사건 수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필수 자료이지만 MBC 측이 제출을 거부하고 있어 수사가 그만큼 더뎌질 수 밖에 없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더욱이 MBC를 포함한 방송사와 시민단체 등이 검찰 수사에 대해 '언론 탄압'이라며 반발하고 있어 검찰을 곤혹스럽게 만들고 있다.

 

검찰은 MBC 측에 계속 원본 테이프 및 기초 취재자료의 임의 제출을 요구한다는계획이지만 끝내 자료를 건네주지 않으면 압수수색 영장 청구나 미국 현지 조사까지실시하는 방안도 배제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함께 검찰은 '한국인의 대부분이 MM 유전자형이어서 광우병에 취약하다'는내용의 한림대 논문 등 관련 자료를 수집해 분석하면서 농축산, 의학 등 여러 분야 전문가들을 상대로 자문도 구하고 있다.

 

한편 KBS 정연주 사장의 배임 혐의 고발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은 정 사장이 계속 출석 요청에 불응하고 있어 수사에 별다른 진전을 보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내주 초 다섯번째 출석요구서를 보낸다는 계획이지만 정 사장 측은 여전히 기초수사조차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상황에서는 수사에 응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