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9-30 23:30 (수)
새만금해수유통추진공동행동 결성...새만금 해수 유통 재차 요구
새만금해수유통추진공동행동 결성...새만금 해수 유통 재차 요구
  • 강인
  • 승인 2020.06.04 20:3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새만금해수유통추진공동행동 관계자들이 전북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의 새만금 해수유통 결단을 촉구하고 있다. 조현욱 기자
4일 새만금해수유통추진공동행동 관계자들이 전북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의 새만금 해수유통 결단을 촉구하고 있다. 조현욱 기자

세계 환경의 날(5일)을 맞아 도내 시민사회단체가 새만금해수유통추진공동행동을 결성하고 새만금 해수 유통을 촉구했다.

전북녹색연합 등 41개 단체로 구성된 새만금해수유통추진공동행동은 4일 전북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새만금을 생명을 살리는 사업으로 전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정부는 20년 동안 4조 원이 넘는 예산을 들여 새만금 수질 개선 사업을 진행했다. 그러나 담수화 목표 시기인 현재까지도 새만금호는 목표 수질인 3∼4급수에 못 미치는 5급수 수준에 그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새만금호는 상류 강 유량은 적은 데 담수량은 절대적으로 크기 때문에 수질 개선이 어려운 조건이다. 새만금호보다 유역 환경이 양호한 타 하구호 조차도 수질이 좋은 곳이 없다는 점에 비춰 담수호를 더 고집해야 할 이유가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환경부는 오는 9월까지 새만금 수질 개선사업에 대한 평가 용역을 진행할 예정이다. 정부는 진실한 평가를 바탕으로 새만금 해수 유통을 결단해 대형 건설사만 배 불리는 해묵은 환경 적폐를 청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glocaler 2020-06-04 20:51:10
뭉쳐야 할때 환경단체는 전북발전을 좀 먹는다. 적당히 합시다. 농업이 중요할때 담수가 필요해서 담수화 목표로 시작한 사업. 시대가 바뀌에 새만금에 농지 필요없어지고 국제산업도시가 필요하면 알아서 해수유통시키겠지. 일단 내부매립하고 개발좀 하게 놔둬라. 가짜환경단체 때문에 사업지연되어 피해본것이 몇년이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