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7-03 18:06 (금)
전북환경운동연합 “검증되지 않은 플라즈마 소각 기술, 시범사업 전면 재검토하라”
전북환경운동연합 “검증되지 않은 플라즈마 소각 기술, 시범사업 전면 재검토하라”
  • 최정규
  • 승인 2020.01.28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의 환경단체가 최근 전주시의회에서 통과한 플라즈마를 활용해 만든 전기와 스팀으로 폐기물을 처리하는 소각장을 건설하려는 전주시의 계획에 다시 반대의 입장을 밝혔다.

전북환경운동연합은 28일 성명서를 내고 “안전성이 검증되지 않은 플라즈마 소각장 도입에 신중해야 한다”면서 “현재 소각장 사용 기간이 곧 끝나는 상황에서 이 시범사업이 실패한다면 어떠한 대안이 있냐”고 지적했다.

이어 시의회가 전주시의 동의안을 통과시킨 것에 대해서도 “무엇을 검증했고, 어떤 의혹을 해소했냐”며 “검증되지 않은 플라즈마 소각 기술은 전기 과소비에 경제성도 크게 떨어지는 위험한 시범사업을 전면 재검토하라”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