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6 04:06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완주
보도자료

완주군, ‘호흡기환자 진료센터’ 확대 운영

이달부터 원스톱진료기관 21개소로 대폭 늘려

완주군은 코로나19 재유행 상황과 관련,  원스톱 진료기관을 확대하는 등 총력 대응에 나섰다.

5일 완주군보건소에 따르면 지난 7월부터 정부 지침에 의해 의료체계가 ‘호흡기환자 진료센터’로 전환됐다. 이에 따라 호흡기환자 진료센터를 종전 31곳에서 33곳으로 늘리고, 원스톱 진료기관도 10곳에서 21곳으로 대폭 확대했다.

호흡기환자 진료센터는 △호흡기환자 진료와 코로나19 진단검사 △코로나19 먹는치료제 처방 △확진자 대면·비대면 진료 기능의 전부 또는 일부를 수행할 수 있는 의료기관을 의미한다.

이 중에서 ‘원스톱 진료기관’은 호흡기환자 진료센터 중에서 세 가지 기능을 모두 수행하는 기관을 뜻한다.

image
호흡기환자 진료 장면./사진=완주군

완주군은 지난달까지만 해도 지역 내 ‘원스톱 진료기관’이 10곳에 불과해 신속대응에 어려움이 있었으나 코로나19 재유행 상황에 맞춰 검사부터 처방까지 한 번에 이뤄질 수 있도록 이달부터 대폭 확대 운영한다고 강조했다.

완주군은 이와 관련, 주민들이 코로나19에 확진되어 재택 치료할 경우 가까운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받기가 훨씬 수월해졌다고 말했다.

유미경 완주군보건소장은 “원스톱 진료기관의 경우 의사와의 상담을 통해 60세 이상 어르신, 면역 저하자, 기저질환이 있는 분들에게 코로나19 먹는 치료제 처방이 가능하다”며 “고위험군에 대한 중증화 예방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완주군은 코로나19 먹는 치료제 처방 담당약국도 기존 2개소에서 6개소로 확대한다고 덧붙였다. 코로나19 먹는 치료제인 항바이러스제(팍스로비드, 라게브리오)는 질병관리청에서 분석한 결과 60세 이상 확진자 대상의 중증화 위험도를 감소시키는 효과가 확인되었다.

완주군은 또 33곳을 운영 중인 호흡기환자 진료센터에서 코로나19 확진자 및 의심자의 경우 사전예약 후 진료 받을 수 있고 진단과 증상에 맞는 약처방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한편 호흡기환자 진료센터(원스톱진료기관)는 완주군보건소 홈페이지, 포털사이트(네이버, 카카오)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www.hira.or.kr) 등에서 검색이 가능하다.

 

완주군은 코로나19 재유행 상황과 관련,  원스톱 진료기관을 확대하는 등 총력 대응에 나섰다.

5일 완주군보건소에 따르면 지난 7월부터 정부 지침에 의해 의료체계가 ‘호흡기환자 진료센터’로 전환됐다. 이에 따라 호흡기환자 진료센터를 종전 31곳에서 33곳으로 늘리고, 원스톱 진료기관도 10곳에서 21곳으로 대폭 확대했다.

호흡기환자 진료센터는 △호흡기환자 진료와 코로나19 진단검사 △코로나19 먹는치료제 처방 △확진자 대면·비대면 진료 기능의 전부 또는 일부를 수행할 수 있는 의료기관을 의미한다.

이 중에서 ‘원스톱 진료기관’은 호흡기환자 진료센터 중에서 세 가지 기능을 모두 수행하는 기관을 뜻한다.

image
호흡기환자 진료 장면./사진=완주군

완주군은 지난달까지만 해도 지역 내 ‘원스톱 진료기관’이 10곳에 불과해 신속대응에 어려움이 있었으나 코로나19 재유행 상황에 맞춰 검사부터 처방까지 한 번에 이뤄질 수 있도록 이달부터 대폭 확대 운영한다고 강조했다.

완주군은 이와 관련, 주민들이 코로나19에 확진되어 재택 치료할 경우 가까운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받기가 훨씬 수월해졌다고 말했다.

유미경 완주군보건소장은 “원스톱 진료기관의 경우 의사와의 상담을 통해 60세 이상 어르신, 면역 저하자, 기저질환이 있는 분들에게 코로나19 먹는 치료제 처방이 가능하다”며 “고위험군에 대한 중증화 예방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완주군은 코로나19 먹는 치료제 처방 담당약국도 기존 2개소에서 6개소로 확대한다고 덧붙였다. 코로나19 먹는 치료제인 항바이러스제(팍스로비드, 라게브리오)는 질병관리청에서 분석한 결과 60세 이상 확진자 대상의 중증화 위험도를 감소시키는 효과가 확인되었다.

완주군은 또 33곳을 운영 중인 호흡기환자 진료센터에서 코로나19 확진자 및 의심자의 경우 사전예약 후 진료 받을 수 있고 진단과 증상에 맞는 약처방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한편 호흡기환자 진료센터(원스톱진료기관)는 완주군보건소 홈페이지, 포털사이트(네이버, 카카오)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www.hira.or.kr) 등에서 검색이 가능하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호 jhkim@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