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2-01 13:54 (화)
군산시, 사회적기업·사회복지시설에 태양광설비 무상 지원
군산시, 사회적기업·사회복지시설에 태양광설비 무상 지원
  • 이환규
  • 승인 2020.08.02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는 사회적기업과 사회복지시설에 태양광설비를 무상으로 지원한다.

이의 일환으로 시는 지난달 31일 강임준 시장과 신영대 국회의원, 조성완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정면에 위치한 마을기업 대방영농조합법인에서 ‘사회적기업 및 사회복지시설 태양광 지원사업’현판식을 가졌다.

이 사업은 전기요금 경감과 이산화탄소 배출 저감을 위해 한국전기안전공사가 농어촌상생협력기금 9500만원을 출연하고 한국에너지 재단에서 주관해서 추진됐다.

이번 사업으로 군산지역 사회적기업(1개소), 사회복지시설(4개소) 등 총 5개소에 태양광 발전 설비가 무상으로 설치된다.

각 시설별로 태양광발전설비 9㎾씩 총 45㎾가 지원되며, 생산된 전력은 월 500㎾h을 소비하는 시설 기준 월 약 12만원 절감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예상된다.

김석근 군산시 에너지담당관은 “현재 군산시의 경우 화석에너지를 신재생에너지로 전환해 이산화탄소 감축과 에너지 절감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회적 경제조직 및 사회복지시설에도 지속적인 관심과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