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26 19:40 (화)
김제시-LH-전북연구원 지역(농촌)재생 기본협약체결
김제시-LH-전북연구원 지역(농촌)재생 기본협약체결
  • 최창용
  • 승인 2020.11.23 2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거단지 생활 SOC 통합개발 등 지역 맞춤 사업 발굴 성장거점 조성
박준배 김제시장
박준배 김제시장

김제시는 농촌 지역 활성화와 인구감소에 따른 지방소도시의 위기 극복를 위해 한국토지주택공사를 비롯한 전북연구원과 김제시 지역(농촌)재생을 위한 기본협약을 23일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박준배 김제시장과 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사장, 김선기 전북연구원장이 참석해 국가균형발전 정책에 일환으로 김제시의 인구감소·고령화· 지역쇠퇴 등 당면 과제를 해소하고 농촌 활력 증진을 목적으로 서로의 역할과 상호 협력방안을 정하는 자리였다.

이번 협약은 김제시 특장차 전문단지 공동 조성 및 산업단지 정주 기능 거점화 필요에 따른 배후거점도시 조성을 위한 1단계 기본협약으로서, 향후 주거·일자리·생활 SOC 등 패키지 사업을 발굴하여 2단계·3단계로 추진과제를 확장해나갈 계획이다.

이에 따라 김제시는 특장차 혁신클러스터(투자선도지구) 공동 조성과 임대주택 건설 지원, 공모사업 발굴 및 시행을 지원하고, LH는 투자선도지구의 공동 조성, 임대주택건설 추진, 공모사업 발굴 등을 협력키로 했다.

전북연구원도 시범사업과제 연구·제안및 전문가 자문 수행 등 각 기관별 상호협력체계 구축을 통한 거버넌스를 구성해 역할을 이행키로 하고, 내년 상반기부터 본격적인 지역재생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현재 1단계 사업중심지인 백구면은 지난 2017년 특장차 제1단지가 완공되어 100% 분양이 완료되어 30개 기업이 입주한 상태이며, 조성 중인 특장차 제2단지 (백구일반산업단지)는 지난 10월 16일 산업단지 지정승인고시가 이루어져 내년 상반기 본격적인 토지보상이 이루어질 예정으로 2023년 준공을 계획하고 있다.

또한 지난 7월 전국 유일의 투자 선도지구 공모가 선정되어 국비 약 100억 원을 확보해 백구일자리연계형 지원주택 100세대 공모에도 선정되어 특장차전문단지를 중심으로 하는 지역성장거점 조성에 탄력을 받고 있다.

박준배 시장은 “ 산업단지 및 지원단지 개발 협력을 시작으로 각 기관이 더욱 공고한 신뢰와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지역 맞춤형 사업이 지속 발굴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으며, 이를 통해 김제시 성장거점을 조성하고, 농촌 지역 활성화를 도모하여 인구감소에 따른 지방 소도시의 위기 극복 롤모델로 정착할 수 있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