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6-25 11:18 (Sat)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전주
일반기사

전주 한옥마을 공영주차장 개장

완산구 대성동, 치명자산 인근에 자리
다음 달부터 운영, 차량 636대 수용
내년 상반기 중 유료화 위한 조례 개정

전주 한옥마을 인근에 대규모 공영주차장이 조성됐다.

전주시는 완산구 대성동 일원에 완공된 대성공영주차장이 다음 달부터 운영된다고 24일 밝혔다.

이 주차장은 2만8144㎡ 규모로 차량 636대, 자전거 150대를 수용할 수 있다. 또 관리실과 화장실 등을 갖췄다.

주차요금은 당분간 무료로 전주시설관리공단이 관리한다.

이에 따라 오는 31일 인근 치명자산 임시주차장은 폐쇄된다.

시는 대성공영주차장 안내표지판을 정비하고, 다음 달 주차장 개장 시기에 맞춰 한옥마을을 오가는 무료 셔틀버스를 운영하기로 했다.

셔틀버스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운행한다.

전주시는 내년 상반기 중 주차장 유료화를 위한 조례 개정을 추진할 계획이다.

전주 한옥마을 인근에 대규모 공영주차장이 조성됐다.

전주시는 완산구 대성동 일원에 완공된 대성공영주차장이 다음 달부터 운영된다고 24일 밝혔다.

이 주차장은 2만8144㎡ 규모로 차량 636대, 자전거 150대를 수용할 수 있다. 또 관리실과 화장실 등을 갖췄다.

주차요금은 당분간 무료로 전주시설관리공단이 관리한다.

이에 따라 오는 31일 인근 치명자산 임시주차장은 폐쇄된다.

시는 대성공영주차장 안내표지판을 정비하고, 다음 달 주차장 개장 시기에 맞춰 한옥마을을 오가는 무료 셔틀버스를 운영하기로 했다.

셔틀버스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운행한다.

전주시는 내년 상반기 중 주차장 유료화를 위한 조례 개정을 추진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명국 psy2351@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