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3 03:53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김제
일반기사

박준배 김제시장 “전주대대 도도동 이전 안 된다”

김승수 전주시장과 면담서 강력 항의

박준배 김제시장과 온주현 김제시의장은 지난 18일 전주시청을 방문해 김승수 전주시장을 면담하고 전주대대 도도동 이전 추진을 강력 항의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전주시장을 면담한 자리에서 항공대대 이전으로 주민들이 극심한 소음 때문에 정신적 고통 및 일상적인 생활이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다.

박 시장은 전주대대를 김제시 인접 지역으로 이전하는 것은 김제 시민들에게 일방적인 희생을 강요하고 큰 상처를 주고 있다며, 항공대대 운항노선을 김제?익산 권역이 아닌 전주권역으로 변경해 줄 것 요구했다.

또한 온주현 김제시의회 의장도 전주시의 부당한 처사를 개선해 줄 것과 김제시와 전주시가 반목과 갈등이 아닌 상생·발전 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줄 것을 요구했다.

이에대해 김승수 전주시장은 항공대대 항공노선은 운항횟수, 노선축소를 국방부에 건의하여 피해 최소화에 노력하겠다며, 전주대대의 경우 부지위치 선정 시 군 작전성 검토 등을 통해 최적지로 결정된 사항이라고 설명했다.

김 시장은 김제·익산시 주민들의 피해우려가 되므로 김제시의 요구사항에 대하여 국방부와 협의하여 방안을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박준배 김제시장과 온주현 김제시의장은 지난 18일 전주시청을 방문해 김승수 전주시장을 면담하고 전주대대 도도동 이전 추진을 강력 항의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전주시장을 면담한 자리에서 항공대대 이전으로 주민들이 극심한 소음 때문에 정신적 고통 및 일상적인 생활이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다.

박 시장은 전주대대를 김제시 인접 지역으로 이전하는 것은 김제 시민들에게 일방적인 희생을 강요하고 큰 상처를 주고 있다며, 항공대대 운항노선을 김제?익산 권역이 아닌 전주권역으로 변경해 줄 것 요구했다.

또한 온주현 김제시의회 의장도 전주시의 부당한 처사를 개선해 줄 것과 김제시와 전주시가 반목과 갈등이 아닌 상생·발전 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줄 것을 요구했다.

이에대해 김승수 전주시장은 항공대대 항공노선은 운항횟수, 노선축소를 국방부에 건의하여 피해 최소화에 노력하겠다며, 전주대대의 경우 부지위치 선정 시 군 작전성 검토 등을 통해 최적지로 결정된 사항이라고 설명했다.

김 시장은 김제·익산시 주민들의 피해우려가 되므로 김제시의 요구사항에 대하여 국방부와 협의하여 방안을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창용 ccy6364@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