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6-28 00:24 (Tue)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람들
일반기사

PNB 풍년제과, 전주시에 이웃돕기 성금·사랑의 빵 전달

설 명절을 맞아 수제 초코파이로 유명한 PNB 풍년제과가 최근 이웃돕기 성금으로 현금 1000만원과 빵 1만개1000만원 상당) 등 2000만원 상당을 전주시 송하진 시장에게 전달했다.

 

풍년제과 강철웅 대표는 “전주 한옥마을이 관광명소로 부각되면서 3년 전부터 수제 초코파이가 인기상품으로 급부상해 지난해부터 적자 운영을 벗어나 흑자로 돌아섰다”면서 “감사의 인사로 전주시에 이웃돕기 성금을 전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PNB 풍년제과는 1951년 풍년제과를 창업해 전주의 대표적 제과점으로 명성을 쌓았으나 최근까지 대기업 브랜드 제과점 등에 밀려 어려움을 겪던 중 전주한옥마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수제 초코파이가 하루 5000개에서 8000개가 팔릴 정도로 인기를 끌면서 PNB 초코파이로 과거 풍년제과의 명성을 되찾아 가고 있다.

설 명절을 맞아 수제 초코파이로 유명한 PNB 풍년제과가 최근 이웃돕기 성금으로 현금 1000만원과 빵 1만개1000만원 상당) 등 2000만원 상당을 전주시 송하진 시장에게 전달했다.

 

풍년제과 강철웅 대표는 “전주 한옥마을이 관광명소로 부각되면서 3년 전부터 수제 초코파이가 인기상품으로 급부상해 지난해부터 적자 운영을 벗어나 흑자로 돌아섰다”면서 “감사의 인사로 전주시에 이웃돕기 성금을 전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PNB 풍년제과는 1951년 풍년제과를 창업해 전주의 대표적 제과점으로 명성을 쌓았으나 최근까지 대기업 브랜드 제과점 등에 밀려 어려움을 겪던 중 전주한옥마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수제 초코파이가 하루 5000개에서 8000개가 팔릴 정도로 인기를 끌면서 PNB 초코파이로 과거 풍년제과의 명성을 되찾아 가고 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호 kimjh@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람들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