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6-27 23:38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람들
일반기사

뉴스타그룹 남문기 회장, 전주대서 개교 50주년 기념 특강

전주대는 2일 자유관 101호에서 부동산학과 학생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미국 뉴스타그룹 남문기 회장을 초청, 개교 50주년 기념 명사 특강을 열었다.

 

남문기 회장은 이날 특강에서 “‘위대한 성과는 함께 이루어지는 작은 일들의 연속으로 이룩된다’는 빈센트 반 고흐의 말처럼, 이민 생활 30여년 동안 작은 것 하나도 소중히 여기며, 중요한 일에 승부를 걸고, 좀 더 멀리 보며, 많은 사람에게 유익한 것이 무엇인지를 생각하며 아메리칸 드림을 이뤄냈다”고 말했다.

 

남 회장은 “흑인인 오바마가 미국 대통령이 된 것 처럼, 우리 학생들이 세계 곳곳에 뿌리를 내리고 한국의 진정한 영토 확장을 이루길 바란다”며 “이는 원대한 꿈을 갖고 하루하루를 소중히 살 때 이뤄질 것이고, 오늘의 만남이 그 밀알이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남 회장은 또 전주대와 산학협약을 맺고 인턴기회 제공 및 미국 유학 학생들에게 장학금 지급 등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지난 1982년 단돈 300달러를 들고 도미한 남 회장은 청소부로 시작해 연매출 30억 달러를 올리는 뉴스타그룹을 일궈냈다. 뉴스타그룹은 미국 주요 도시 및 캐나다에 50개 지사와 8개 계열사를 두고 부동산학교를 설립했으며, 현재는 2000여 명의 에이전트와 직원을 거느리고 있는 한인 최대의 부동산 그룹이다.

전주대는 2일 자유관 101호에서 부동산학과 학생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미국 뉴스타그룹 남문기 회장을 초청, 개교 50주년 기념 명사 특강을 열었다.

 

남문기 회장은 이날 특강에서 “‘위대한 성과는 함께 이루어지는 작은 일들의 연속으로 이룩된다’는 빈센트 반 고흐의 말처럼, 이민 생활 30여년 동안 작은 것 하나도 소중히 여기며, 중요한 일에 승부를 걸고, 좀 더 멀리 보며, 많은 사람에게 유익한 것이 무엇인지를 생각하며 아메리칸 드림을 이뤄냈다”고 말했다.

 

남 회장은 “흑인인 오바마가 미국 대통령이 된 것 처럼, 우리 학생들이 세계 곳곳에 뿌리를 내리고 한국의 진정한 영토 확장을 이루길 바란다”며 “이는 원대한 꿈을 갖고 하루하루를 소중히 살 때 이뤄질 것이고, 오늘의 만남이 그 밀알이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남 회장은 또 전주대와 산학협약을 맺고 인턴기회 제공 및 미국 유학 학생들에게 장학금 지급 등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지난 1982년 단돈 300달러를 들고 도미한 남 회장은 청소부로 시작해 연매출 30억 달러를 올리는 뉴스타그룹을 일궈냈다. 뉴스타그룹은 미국 주요 도시 및 캐나다에 50개 지사와 8개 계열사를 두고 부동산학교를 설립했으며, 현재는 2000여 명의 에이전트와 직원을 거느리고 있는 한인 최대의 부동산 그룹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진우 epicure@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람들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