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3 04:54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환경
보도자료

전북 미세먼지 주의보 발령…중국발 황사 영향

image
황사에 미세먼지 나쁨/ 사진=연합뉴스 제공

전북지역 8개 시·군에 미세먼지(PM10) 주의보가 내려졌다.

전북보건환경연구원은 27일 오전 11시를 기해 서부권역(군산시·정읍시·김제시·고창군·부안군), 중부권역(전주시·익산시·완주군)에 미세먼지 주의보를 발령했다. 이번 미세먼지 주의보는 지난 26일 중국 북동지역 내몽골 고원에서 발생한 황사에 의한 영향으로 27일 오후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미세먼지 주의보는 시간당 평균 농도가 세제곱미터(m3)당 150 마이크로그램(μg) 이상인 상태가 2시간 지속되면 발령된다. 이날 서부권역 평균 농도는 세제곱미터당 217 마이크로그램, 중부권역 평균 농도는 184 마이크로그램으로 나타났다.

전북보건환경연구원은 "미세먼지 농도가 높을 경우 어린이, 노약자, 호흡기·심장 질환자와 같은 민감군은 물론 일반인도 실외 활동이나 과격한 운동을 자제해야 한다. 실외 활동을 할 때는 마스크나 보호 안경을 착용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대기오염 예보, 경보 상황은 전북 실시간 대기정보시스템을 통해 문자로 받아볼 수 있다.

image
황사에 미세먼지 나쁨/ 사진=연합뉴스 제공

전북지역 8개 시·군에 미세먼지(PM10) 주의보가 내려졌다.

전북보건환경연구원은 27일 오전 11시를 기해 서부권역(군산시·정읍시·김제시·고창군·부안군), 중부권역(전주시·익산시·완주군)에 미세먼지 주의보를 발령했다. 이번 미세먼지 주의보는 지난 26일 중국 북동지역 내몽골 고원에서 발생한 황사에 의한 영향으로 27일 오후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미세먼지 주의보는 시간당 평균 농도가 세제곱미터(m3)당 150 마이크로그램(μg) 이상인 상태가 2시간 지속되면 발령된다. 이날 서부권역 평균 농도는 세제곱미터당 217 마이크로그램, 중부권역 평균 농도는 184 마이크로그램으로 나타났다.

전북보건환경연구원은 "미세먼지 농도가 높을 경우 어린이, 노약자, 호흡기·심장 질환자와 같은 민감군은 물론 일반인도 실외 활동이나 과격한 운동을 자제해야 한다. 실외 활동을 할 때는 마스크나 보호 안경을 착용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대기오염 예보, 경보 상황은 전북 실시간 대기정보시스템을 통해 문자로 받아볼 수 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