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2 17:35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교육 chevron_right 교육일반
보도자료

서거석 교육감, 전북도의회 교육위원회와 소통

김명지 교육위원장 학교체육시설 완전 개방 주문
이정린 의원, 학교폭력 매뉴얼 재정립 요청

image

서거석 전북교육감이 전북도의회 교육위원회를 방문하는 등 연일 소통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서 교육감은 19일 전라북도의회 교육위원회를 방문해 소속 의원들과 상견례를 한 뒤 교육 현안에 대한 도의원들의 이야기를 청취했다.

김명지 전북도의회 교육위원장은 “교육감님의 교육위 방문은 소속 의원들의 위상을 격상시켜주는 방문이라 생각한다”면서 “매우 환영하며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김 위원장은 서 교육감 취임 이후 학교체육시설 전면 개방을 주문했지만 일부 학교에서는 아직 개방이 이뤄지지 않고 있다며, 학교체육시설 전면 개방과 교육청 보유 시설도 도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수용범위를 정해주면 좋겠다고 건의했다.

이정린 의원은 학교폭력에 대한 매뉴얼 재정립을 주문했다. 

이 의원은 “저학년에게도 사용되는 학교폭력 가해자 표현은 너무 가혹해 변경이 요구된다”면서 “사법기관의 해결이 아닌 학부모와 교사들 간의 관계적인 측면에서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을 찾을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서 교육감은 “의원님들이 주신 의견 감사하게 생각하며,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잘 검토해보겠다”면서 “전북교육 발전과 교육 현안 문제 해결을 위해 힘을 보태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서 교육감은 교육위원회 방문 이후에는 전라북도의회 기자실을 찾아 ‘전북교육 정책 방향’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도 가졌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강모 kangmo@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교육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