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4-19 14:46 (목)
전북대, 전국 최대 농촌 봉사단 1255명 파견
전북대, 전국 최대 농촌 봉사단 1255명 파견
  • 최명국
  • 승인 2017.07.18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7일 전북대학교 농촌봉사활동 발대식이 열린 17일 진안과 무주군 등 7일간의 일정으로 봉사활동을 떠나는 학생들이 짐을 들고 버스로 이동하고 있다. 박형민 기자

전북대학교가 일손이 부족한 농촌을 돕기 위해 전국 최대 규모의 농촌봉사활동단을 파견한다.

전북대는 17일 교내 체육관에서 이남호 총장을 비롯한 보직자들과 학생 등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7년 하계 농촌봉사활동 발대식을 열었다.

올해 농촌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학생은 모두 1255명으로 지난해보다 100여 명이 늘어난 전국 최대 규모다. 이들은 진안과 무주, 장수, 부안, 고창 등에서 일주일 동안 마을 환경 정리와 작물 수확 등 부족한 농가의 일손을 돕는다.

이남호 총장은 18일 오전 10시 진안군 부귀면에서 봉사활동을 하는 학생들을 격려하고, 봉사활동에도 참여할 계획이다.

이 총장은 “전국에서 우리 학생들의 농촌사랑이 최고라고 생각한다”면서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학생들이 농촌의 현실을 이해하고 땀의 소중함을 알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