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6-25 07:57 (월)
고창 갯벌, 세계유산 등재신청 대상 선정
고창 갯벌, 세계유산 등재신청 대상 선정
  • 김성규
  • 승인 2017.11.13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의 ‘서남해안 갯벌’이 문화재청 문화재위원회 세계유산분과 회의에서 ‘2018년도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 등재신청 대상’으로 선정됐다.

‘서남해안 갯벌’은 우리나라에서는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에 이어 두 번째로 세계자연유산에 도전하는 것으로 지난 2010년 1월 세계유산 잠정목록에 등재됐으며 전북 고창, 충남 서천, 전남 신안·순천·보성 갯벌로 구성된 연속유산이다.

신청유산은 다양한 형태의 갯벌 퇴적으로 높은 지형지질다양성과 풍부한 생물다양성을 지니고 있으며, 세계 3대 철새 이동경로 중 핵심적인 기착지로 매우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 중 고창갯벌은 습지보호지역과 람사르습지이며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이다.

‘서남해안 갯벌’의 등재 신청서는 2018년 1월까지 유네스코 세계유산센터에 제출할 계획이며, 현장실사를 거쳐 2019년에 열리는 제43차 세계유산위원회에서 등재 여부가 최종 결정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