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4 22:56 (수)
김제 화학공장서 40대 외국인 근로자가 기계 안에 빨려 들어가 숨져
김제 화학공장서 40대 외국인 근로자가 기계 안에 빨려 들어가 숨져
  • 김보현
  • 승인 2018.11.08 2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경찰서는 화학공장에서 근무하던 외국인 근로자 A씨(40)가 공장에서 작업을 하던 중 실족해 기계에 빨려 들어가 숨졌다고 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6일 오후6시30분께 김제 용지면 내 위치한 화학공장에서 이같은 사고를 당했다. A씨는 플라스틱을 절단하는 파쇄기계 위에서 작업을 하던 중 발을 헛디뎌 기계 안으로 끼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공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업무상 과실 혐의가 있는지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