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22 17:21 (화)
클래식 스타 양성원 피아니스트, 21일 소리전당서 전주 리사이틀
클래식 스타 양성원 피아니스트, 21일 소리전당서 전주 리사이틀
  • 김태경
  • 승인 2019.09.19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외 유수의 콩쿠르를 석권하며 ‘클래식 스타’로 떠오르고 있는 양성원 피아니스트가 전주에서 리사이틀을 개최한다. 21일 한국소리문화의전당 연지홀.

서울예고와 이화여대 음악대학을 졸업한 양성원 씨는 슈투트가르트 국립음대에서 전문연주자과정(Diplom)을 최우수성적으로 졸업한 후 이탈리아 몬테베르디 국립음악원과 독일 뒤셀도르프 국립음대 최고연주자과정에서 실력을 키웠다.

특히, 독일 베를린 챔버오케스트라를 비롯해 체코, 이탈리아 등 해외 현지에서 협연을 통해 솔로이스트로서의 뛰어난 역량을 선보이며 극찬을 받았다. 대구시향, 광주시향 등 국내외 250여회 이상의 초청연주에서도 활약했다.

이번 전주공연에서는 쇼팽의 ‘녹턴 1번과 2번’으로 시작해 베토벤 ‘피아노 소나타 8번 비창’, 슈베르트의 ‘즉흥곡 3번’으로 이어진다. 마지막 순서는 아르헨티나 작곡가 알베르토 히나스테라의 ‘피아노 소나타 1번’이다.

양성원 씨는 “가을밤의 서정과 음악으로부터의 깊은 감동, 강렬한 클라이맥스까지 다양한 이야기로 프로그램을 구성했다”고 전했다.

특히 이번 공연은 해박한 지식과 쉽고 재미있는 진행으로 이름을 알린 장일범 음악평론가가 함께 해 클래식 음악에 대한 풍부한 해설을 전할 예정이다.

좌석 가격은 3만원이며, 전당 유료회원은 40% 할인된다. 예매는 한국소리문화의전당 홈페이지와 인터파크에서 할 수 있다. 문의 063-270-800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