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7-10 01:12 (금)
전통공예품으로 만나는 ‘한갓진 일상’
전통공예품으로 만나는 ‘한갓진 일상’
  • 김태경
  • 승인 2020.06.29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통문화전당·국립무형유산원·신세계디에프 공동 기획전
8월 30일까지 전주공예품전시관서 명인명장작품 40여점 전시
‘한갓진 일상’ 주제 특별전 모습.
‘한갓진 일상’ 주제 특별전 모습.

우수한 전통 공예기술에 아름다움을 살리고 활용성을 더한 작품을 만난다.

한국전통문화전당은 ㈜신세계디에프·국립무형유산원과 함께 전주공예품전시관 명인명장관에서 ‘한갓진 일상’을 주제로 특별전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한갓진 일상’ 전시는 ‘한수’ 특별기획전 이후 두 번째로 개최하는 특별전이다. 전통과 현대 공예의 전승과 발전에 목적을 두고 오는 8월 30일까지 대한민국 명인명장들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갓을 비롯해 소반, 화혜 등 과거에 일상적으로 사용해왔던 공예품 40여 점에는 대한민국 명장들의 섬세한 손길이 담겨 있다.

이중 ‘갓’은 조선시대 성인 남성이 머리에 쓰던 의관의 하나로 신분·때·장소에 따라 달리 착용했다. 이번 전시에서는 흑립, 백립, 주립 등 다양한 종류의 갓뿐 아니라 망건과 정자관도 함께 살펴볼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이번 전시에서는 전통을 이어가는 장인과 현대 디자이너의 협업을 통해 제작한 작품이 동시에 전시됐다. 현대 생활에 자연스럽게 녹아든 우리 전통의 새 얼굴을 마주하게 될 것이다.

김선태 한국전통문화전당 원장은 “이번 기획 전시를 통해 과거를 떠올리며 잠시나마 여유로운 시간을 가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