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8-12 20:45 (수)
Sori Arts TV서 ‘밴드 노야’의 시원한 사운드 만난다
Sori Arts TV서 ‘밴드 노야’의 시원한 사운드 만난다
  • 김태경
  • 승인 2020.07.09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소리문화의전당, 10일 오후 5시 ‘파이팅 콘서트2’ 두번째 공연
밴드 노야
밴드 노야

한국소리문화의전당(대표 서현석, 이하 소리전당)이 10일 오후 5시에 소리전당 유튜브 채널 유튜브 ‘Sori Arts TV’를 통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파이팅 콘서트2’ 2번째 공연 ‘밴드 노야’의 무대를 실시간으로 공개한다.

소리전당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민들을 위로하고, 지역예술인들에게 무대를 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파이팅 콘서트’를 기획했다.

지난 4~5월까지 총 3팀을 1부로 진행했고, 소리전당의 기획취지에 공감한 전주시의 후원을 받아 온라인 콘서트 2부를 마련했다. 촬영과 편집은 웨이브스튜디오633이 맡았다.

10일 공개하는 이번 공연 영상에서는 락 밴드 ‘노야’의 파워풀한 연주와 시원한 사운드를 들려줄 예정이다.

노야는 이병진(보컬·기타), 김민수(기타), 이승준(드럼), 정찬(베이스)으로 구성된 4인조 남성 락밴드로 ‘지치고 소외된 자들에게 쉴 곳이 되어주자’라는 뜻을 담고 있다.

2016년 EP앨범 ‘New Kids On The Street’를 시작으로 디지털 앨범 등을 발매했으며, 최근에는 ‘옐로우 몬스터즈’ 등 국내 유명 락 밴드의 단독 콘서트에 게스트로 참여하기도 했다.

이번 온라인 콘서트에서는 ‘넌 보란 듯이 예쁜 꽃 되니까’, ‘Dear Father’, ‘아리랑’ 등 총 8곡을 통해 노야만의 다양한 음악 스타일을 들려줄 계획이다.

소리전당 관계자는 “어려운 상황에서도 전주시의 후원으로 온라인 콘서트를 이어가게 됐다”며 “코로나19로 답답했던 일상에 밴드 노야의 음악은 뻥 뚫린 고속도로를 달리는 것처럼 우리의 마음에 활기를 불어 넣어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공연영상은 Sori Arts TV 유튜브 채널을 통해 언제든 재감상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