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3 18:35 (Sat)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람들
일반기사

전북대 에코하우징·가온우드, 목재제품 발굴대회 대상 수상

전북대학교 학교기업인 에코하우징과 전북대 가족회사인 (주)가온우드(진안 소재)가 5일 한국임업진흥원 주관으로 열린 ‘2016 수출 유망 목재제품 발굴대회’에서 대상(산림청장상)을 공동 수상했다.

 

이번 대회는 ‘세계를 사로잡을 나무로 만든 우수 제품 찾기’라는 슬로건으로 그동안 널리 알려지지 않았던 국내 우수 목재제품을 홍보하고 세계 시장 수출 활로를 개척하기 위해 산림청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올해 처음 개최했다.

 

대상에 선정된 제품은 전북대 박희준 교수 연구팀이 개발한 ‘흡음 및 난연성 목질 내장재 제조기술’로 최근 국가 신기술 인증을 받기도 했다.

 

이에 따라 전북대 에코하우징과 (주)가온우드는 향후 3년 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로부터 해외박람회 참가비와 수출 상품화사업, 수출컨설팅 지원을 받게 된다. 또 산림청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의 수출 지원 사업 응모 때 인센티브를 받는다.

 

전북대 박희준 교수(주거환경학과)는 “이번 수상으로 해외 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교두보가 마련됐다”며 “가온우드가 기술력과 경쟁력을 갖춘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표 kimjp@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람들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