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28 16:23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익산
일반기사

익산시, ‘익산 세계유산 탐방 거점센터’ 조성

경쟁력 있는 역사문화 도시 변모 기대

4일 강태순 익산시 경제관광국장이 익산 세계유산 탐방거점센터를 조성한다고 밝혔다.
4일 강태순 익산시 경제관광국장이 익산 세계유산 탐방거점센터를 조성한다고 밝혔다.

앞으로 익산지역 내 분산된 세계유산과 백제왕도 핵심유적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익산시는 백제왕도 핵심유적에 대한 체계적인 정보제공과 교육, 탐방 안내와 함께 국내외 방문객 편익증진을 위한 거점 공간으로 활용할 ‘익산 세계유산 탐방거점센터’를 조성한다고 4일 밝혔다.

세계유산 탐방거점센터는 오는 2023년까지 총 사업비 214억 5000만 원을 들여 금마면 동고도리 일원에 조성된다.

탐방거점센터에는 역사관·전망대·교육장·주민참여공간·특산품 판매 등을 위한 고도 통합지원센터와 순환형 마차 등 유적 간 연계 환승시설, 주차장, 편익시설 등이 들어선다.

또 홀로그램·AR·VR·4D 등 ICT기술을 활용한 가상체험관도 운영될 예정이다.

시는 올 상반기에 탐방거점 종합계획을 수립해 각종 행정절차를 병행 추진하고, 하반기에는 탐방센터 건립과 부지조성에 대한 설계공모를 시작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현재 금마면과 왕궁면 일원에 추진하고 있는 다양한 고도육성사업과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익산 고도가 명실상부한 무왕의 도시로 전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시는 기대했다.

강태순 시 경제관광국장은 “세계유산 탐방거점센터 조성사업은 고도 익산의 육성과 정체성회복, 진정성 확보를 위해 필요한 핵심 사업”이라면서 “천년고도 익산이 경쟁력 있는 역사문화 도시로 변모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4일 강태순 익산시 경제관광국장이 익산 세계유산 탐방거점센터를 조성한다고 밝혔다.
4일 강태순 익산시 경제관광국장이 익산 세계유산 탐방거점센터를 조성한다고 밝혔다.

앞으로 익산지역 내 분산된 세계유산과 백제왕도 핵심유적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익산시는 백제왕도 핵심유적에 대한 체계적인 정보제공과 교육, 탐방 안내와 함께 국내외 방문객 편익증진을 위한 거점 공간으로 활용할 ‘익산 세계유산 탐방거점센터’를 조성한다고 4일 밝혔다.

세계유산 탐방거점센터는 오는 2023년까지 총 사업비 214억 5000만 원을 들여 금마면 동고도리 일원에 조성된다.

탐방거점센터에는 역사관·전망대·교육장·주민참여공간·특산품 판매 등을 위한 고도 통합지원센터와 순환형 마차 등 유적 간 연계 환승시설, 주차장, 편익시설 등이 들어선다.

또 홀로그램·AR·VR·4D 등 ICT기술을 활용한 가상체험관도 운영될 예정이다.

시는 올 상반기에 탐방거점 종합계획을 수립해 각종 행정절차를 병행 추진하고, 하반기에는 탐방센터 건립과 부지조성에 대한 설계공모를 시작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현재 금마면과 왕궁면 일원에 추진하고 있는 다양한 고도육성사업과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익산 고도가 명실상부한 무왕의 도시로 전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시는 기대했다.

강태순 시 경제관광국장은 “세계유산 탐방거점센터 조성사업은 고도 익산의 육성과 정체성회복, 진정성 확보를 위해 필요한 핵심 사업”이라면서 “천년고도 익산이 경쟁력 있는 역사문화 도시로 변모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정원 mkjw96@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