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2 18:45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경찰
일반기사

'전북자봉센터 관권선거 의혹'⋯전북경찰 전북도 전 간부 '구속영장'

image
전북경찰청 전경. 사진=전북일보 DB

전북자원봉사센터의 관권선거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전 전북도 간부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특히 해당 간부는 휴대전화를 교체하는 등 증거인멸 시도 정황도 포착됐다.

전북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8일 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A씨는 더불어민주당 입당원서 사본 1만여 장을 불법으로 입수해 이를 선거에 이용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특히 A씨는 경찰 수사가 시작되자 휴대전화를 교체하는 등 증거인멸 시도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센터 직원 2명과 함께 입당원서 사본을 건네받아 엑셀파일로 정리하는 작업을 했다. 이들은 이 명부를 통해 '권리당원'으로 관리하고자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자에 대해 구속수사 필요성이 있다고 보고 구속영장을 신청했다"면서 "자세한 것은 수사 중인 사안으로 답할 수 없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