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1 17:17 (수)
영·호남·제주 지속가능발전 포럼 전주서
영·호남·제주 지속가능발전 포럼 전주서
  • 김종표
  • 승인 2016.08.2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30일 전통문화전당서
전북지속가능발전협의회와 전주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주관하는 ‘2016 영·호남·제주 지속가능발전 포럼’이 29~30일 이틀간 전주 한국전통문화전당에서 열린다. 포럼은 지난 2008년 이후 전북과 전남·광주·경남·경북·부산·대구·울산·제주 등 9개 광역 단위 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지역의 지속가능발전 이슈를 중심으로 열고 있으며, 이번이 열한 번 째다.

전주에서는 처음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2015년 9월 UN 정상회담에서 채택된 지속가능발전 목표(Sustain able Development Goals) 중 ‘모두를 위한 깨끗한 에너지’를 주제로 정했다. 포럼에는 각 지역의 지속가능발전협의회 대표와 위원을 비롯, 행정·시민단체 등에서 200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은 기념식과 주제강연, 사례 발표, 문화공연, 교류회 등으로 짜여졌다. 특히 사례 발표에서는 시민참여형 사업으로 추진되는 ‘전주시 지역에너지 계획 수립’과 전북도가 역점을 두고 있는 ‘전북형 에너지 자립마을 조성사업’이 소개된다. 또 영·호남 및 제주지역 공동사업 발굴 간담회에서는 시민 햇빛발전소 추진 계획을 담은 ‘남부권 솔라벨트 프로젝트’에 대해 논의한다.

참가자들은 30일 전주 한옥마을과 ‘전북형 에너지 자립마을’ 대상지인 임실 천담마을을 둘러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