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8-12 20:45 (수)
전주대 한국고전학연구소, 전국 유일 대형 거점연구소 선정
전주대 한국고전학연구소, 전국 유일 대형 거점연구소 선정
  • 김종표
  • 승인 2018.01.05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대는 교내 한국고전학연구소가 교육부 산하 한국고전번역원이 주관하는 ‘권역별 거점연구소 협동번역사업’에 대형 거점연구소로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한국고전번역원은 그동안 수도권과 중부권, 영남권, 호남·제주권 등 4개 권역에서 12개 거점연구소 형태로 협동번역사업을 진행해왔다. 대형 거점연구소 선정은 전국에서 전주대 한국고전학연구소가 유일하다.

이번 사업은 2040년까지 장기 프로젝트로 추진된다. 전주대 한국고전학연구소는 (사)한국고전문화연구원과 함께 매년 6억4000만 원의 사업비 및 출판비를 지원받아 호남권 문집 등을 번역·발간할 예정이다.

권역별 거점연구소 협동번역사업은 미번역 고전 자료를 조기에 번역해 고전번역의 성과를 높이고 지역의 전문 인재를 양성하자는 취지로 지난 2010년에 시작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