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5-22 00:01 (수)
순창군, 지역 유통업체와 1회용품 사용억제 협약
순창군, 지역 유통업체와 1회용품 사용억제 협약
  • 임남근
  • 승인 2019.05.09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군이 관내 유통업체 관계자들과 한마음으로 1회용품 줄이기에 나섰다.

이와 관련 지난 9일 군청 영상회의실에서 관내 유통업체 관계자들과 만나 1회용품 사용억제를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이 자리에는 노홍래 부군수를 비롯해 대형 유통마켓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해 1회용품 사용줄이기에 적극 동참하며, 클린순창 만들기를 다짐했다.

이번 협약은 유통업소를 운영하는 사업자들이 건전한 소비문화를 정착시켜 자원을 절약하고 1회용품으로 인한 폐기물 발생을 줄이는데 적극 동참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서에는 유통업소의 매장내 판매물품에 대한 과대포장 축소와 1회용품 사용 최소화, 비닐봉투 사용규정 준수, 장바구니 사용 적극 장려 등을 주된 내용으로 담았다. 특히 유통업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비닐봉투 사용을 줄이기 위해 상점을 이용하는 소비자들에게 홍보하는 역할도 담당한다. 또 매장내에서 발생하는 재활용품에 대하여 종류별과 성상별 분리배출을 철저히 해 재활용 노력을 다할 것도 결의했다.

군은 협약이행 여부를 토대로 우수이행업체에 대해서는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등 협약의 실효성을 거둘 수 있도록 다각적으로 검토할 계획이다.

이날 노홍래 부군수는 “순창군이 우선적으로 강조하고 있는 분야가 환경문제다”면서 “이번 협약을 통하여 1회용품 사용억제 및 적정배출 실천운동을 통해 클린순창을 만드는 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순창군은 클린순창 만들기 일환으로 각 단체들의 환경 정화활동 추진, 행사장 및 청사내 1회용품 사용금지, 쓰레기의 적정배출을 위한 맞춤형 환경교육 실시 등 주민 의식개혁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