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5 00:16 (일)
완주 ‘소셜굿즈’, 사회적기업 육성 전국 1위
완주 ‘소셜굿즈’, 사회적기업 육성 전국 1위
  • 김재호
  • 승인 2019.07.17 2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노동부 자치단체 평가 대상

완주군의 사회적경제 혁신프로젝트‘소셜굿즈 2025 플랜’이 고용노동부 주관 ‘2019 사회적기업 육성 자치단체 평가’에서 전국 1위인 대상을 수상하며 완주군이 사회적경제 1번지임을 재확인시켰다.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린 이번 평가는 고용노동부에서 사회적기업 육성 우수 지자체를 격려하고 모범사례를 공유하기 위해 실시한 것으로 사회적기업 발굴과 육성·활성화, 일자리 창출 등 4개 분야에 걸쳐 이뤄졌다.

완주군은 사회적경제 혁신프로젝트‘소셜굿즈 2025 플랜’의 전략적 추진, 완주형 사회적가치지표 개발을 통한 기업의 사회적가치 확산, 사회적경제 인프라 및 민관협력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완주군은 지난 2017년 군 핵심정책으로 소셜굿즈 2025 플랜을 발표하고, 전략적 실행을 위한 전담조직 마련과 민관협치의 소셜굿즈TF사업단을 구성하는 등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선도적으로 이끌어왔다.

시군 지역특화사업으로 사회적경제조직 34개를 완주형 사회적가치지표로 분석 및 심화컨설팅을 거쳐, 3개소를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이끄는 성과를 창출하기도 했다.

단순히 정량적 기준에 맞춘 사회적기업 지정이 아니라 사회적 가치와 지속 가능성을 인정받은 기업을 지역에 뿌리내리게 할 수 있게 하는 시책 발굴로 다른 지역과 차별화하면서 주목받았다.

그 결과 올 3월에는 제15회 대한민국 지방자치경영대전에서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했으며, 행안부 초청으로 박성일 군수가 지방재정전략회의에서 소셜굿즈 우수사례를 발표하기도 했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완주군이 갖고 있는 사회적경제 인프라와 생태계를 활용해 어떻게 시책을 발굴하고 추진하는지에 따라 완주군과 사회적경제기업의 성장 가능성이 무궁무진할 수 있다는 것을 느꼈다”며 “앞으로도 사회적경제기업과 함께 지역경제가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