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6 04:07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람들
일반기사

'실크로드 경주 2015' 기념 전북지방우정청 우표 발행

전북지방우정청(청장 김선옥)은 경주시 일대에서 59일간(8.21~10.18) 개최되는 ‘실크로드 경주 2015’를 기념하기 위해 ‘유라시아 문화특급’을 주제로 기념우표 1종 100만장을 10일 발행한다고 밝혔다.

 

우표는 실크로드의 주요 운송수단이었던 낙타에 비단·도자기 등의 교역품들을 싣고 사막을 이동하는 모습과 실크로드 가장 동쪽의 나라였던 통일신라의 사찰 불국사와 현재는 소실된 황룡사 9층 목탑(신라시대)을 음각으로 디자인한 경주타워를 우표에 담았다.

 

또 실크로드의 종착역인 터키의 문화재이자 현존하는 최고의 비잔틴 건축물인 성 소피아 성당과 인도의 대표적 건축물 타지마할의 모습도 담겨있다.

 

김선옥 청장은 “실크로드 국가들과 경상북도, 경주시 등 40여 개국이 참가하는 문화대축전을 통해 문화의 힘으로 세계를 이해하고 미래를 바라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북지방우정청(청장 김선옥)은 경주시 일대에서 59일간(8.21~10.18) 개최되는 ‘실크로드 경주 2015’를 기념하기 위해 ‘유라시아 문화특급’을 주제로 기념우표 1종 100만장을 10일 발행한다고 밝혔다.

 

우표는 실크로드의 주요 운송수단이었던 낙타에 비단·도자기 등의 교역품들을 싣고 사막을 이동하는 모습과 실크로드 가장 동쪽의 나라였던 통일신라의 사찰 불국사와 현재는 소실된 황룡사 9층 목탑(신라시대)을 음각으로 디자인한 경주타워를 우표에 담았다.

 

또 실크로드의 종착역인 터키의 문화재이자 현존하는 최고의 비잔틴 건축물인 성 소피아 성당과 인도의 대표적 건축물 타지마할의 모습도 담겨있다.

 

김선옥 청장은 “실크로드 국가들과 경상북도, 경주시 등 40여 개국이 참가하는 문화대축전을 통해 문화의 힘으로 세계를 이해하고 미래를 바라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현규 kanghg@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람들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