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2-17 21:24 (월)
익산시, 독서문화 인프라 구축 '순항'
익산시, 독서문화 인프라 구축 '순항'
  • 엄철호
  • 승인 2020.02.12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SOC 등 도서관 조성지원 국가예산 50억원 확보
금마 한옥도서관 착공·생태특화 유천도서관 설계공모
영등도서관 리모델링 설계용역 착수 -

익산시가 책 읽는 문화도시 조성을 위해 지역 도서관을 대거 확충하는 등 독서문화 인프라 구축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시에 따르면 총 50억원의 국비 확보를 통해 시립 3곳, 작은도서관 13곳, U-도서관 1곳을 조성하거나 리모델링을 추진한다.

특히 올해는 금마 한옥도서관 착공과 생태특화 유천도서관 건립 설계공모, 영등도서관 리모델링사업 등이추진되면서 생활밀착형 정보문화 공간 조성이 본궤도에 오를 것으로 기대된다.

금마 한옥도서관은 총사업비 19억원(국비 15.2억원 시비 3.8억원)으로 도내 최초의 한옥도서관으로 건립될 예정이며 현재 실시설계를 모두 마친 상태이다.

이달 내 공사 착공에 들어가 올 하반기 준공 예정이다.

유천도서관은 총사업비 77억원(국비 30.8억원 시비 46.2억원)을 투입해 오는 2021년 준공을 목표로 동산동 행정복지센터 내 부지 6,600㎡에 연면적 2,300㎡, 지상4층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현재 건축설계공모가 진행되고 있으며 인근에 위치한 유천생태습지공원과 연계해 휴식과 문화가 융합된 지역의 거점 문화공간 활용이 기대된다.

유천도서관은 특히 환경친화도시에 걸맞게 녹색건축, 건축물에너지효율, 제로에너지 인증 등 친환경 에너지 건축물로 조성될 계획이다.

또한 지난 2003년 개관한 영등도서관은 생활SOC 단독형 사업으로 선정되어 총 사업비 20억원(국비 8억원 시비 12억원) 투입을 통해 건물 증축을 포함한 리모델링 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

그간 이 곳은 아파트 밀집지역에 위치해 하루 평균 1,500여명이 이용하면서 영등동의 대표적인 정보문화 공간이었으나 자료실 공간이 협소하고 각종 시설물이 노후되어 전면적인 시설 개보수의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사업 주요 내용은 부족한 자료실 공간 확보를 위한 증축과 북카페 신설, 이용자 편의를 위한 시청각실, 문화교실, 열람실 등의 내부 리모델링 및 노약자와 장애인을 위한 엘리베이터 교체 등이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책 읽는 문화도시 익산의 명성에 걸맞게 시민들의 독서문화 환경 조성을 위한 인프라 구축에 만전을 기해 지역의 랜드마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