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19 09:20 (화)
[신간] 최윤희 시인 신간 <나는 천상 여자다>
[신간] 최윤희 시인 신간 <나는 천상 여자다>
  • 백세종
  • 승인 2021.01.13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다는 것은 두리뭉수리 넘어갈 만한 유혹적인 일이다”

‘사랑 바라기로/그가 내안에 왔다/온 세상이/그대로 멈춰지고/온 마음이/하나가 되어//몸 한구석을/떼어낸 듯/숨쉬기가 버거워/금 새 숨이/멎을지라도/아깝지 않을//인생모퉁이에서/너와 나,/내 안의 너/네 안의 나/영원히 함께하고픈/우리가되었다(‘우리가 되었다’ 전문)

최윤희 시인이 시집 <나는 천상 女子다>(예원사)을 냈다.

이번 시집은 그가 평소 일상에서의 감흥을 습작한 시 600여 편 중 200편을 추려 모은 것이다.

최 시인은 “주변인들과 이야기를 나누면서 느꼈던 시상을 옮겨 쓰다보니 많은 작품이 됐다”며 “독자들께서도 시나 시인의 색깔보다 일상의 일기, 일상록처럼 편안하게 보시고 공감을 가져주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이번 시집과 함께 최 시인은 같은 출판사를 통해 산행문 <100대 명산에 들다>도 출판했다.

최 시인은 전주대학교 한문 교육대학원을 졸업하고 대한문학세계 시 부문 신인문학상을 받으면서 등단했다. 전국 시인대회 은상을 수상하고 대한문인협회회원, 국제펜클럽한국본부 한국펜클럽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