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6-25 11:01 (Sat)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군산
보도자료

군산시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 공모 선정

군산시가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특별교부세 3000만을 지원받는다.

이 사업은 행정안전부가 각 자치단체의 우수 혁신사례 중 전국으로 확산 가능한 사례를 선정하고, 도입을 희망하는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공모 절차를 통해 지원하는 내용이다.

올해는 6개 분야에 최종 90개 사업을 선정해 총 28억의 국비가 지원될 예정이다.

군산시가 공모한 ‘불안-ZERO 여성 1인생활 지원사업’은 여성들의 안전에 대한 불안심리 해소는 물론 범죄 사전예방에 기여하는 것으로 ‘여성 1인점포 안심벨 설치사업’과 ‘불법촬영 카메라 탐지기 대여사업’이 각각 추진될 예정이다.

‘여성 1인점포 안심벨설치사업’은 1인점포 특성상 외부노출이 쉽고 위험한 상황에서 대응력이 약한 여성들을 범죄와 사건사고에서 보호하기 위한 것이다.

‘불법촬영 카메라 탐지기 대여사업’은 여성대상 디지털범죄가 갈수록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디지털 범죄를 예방하기 위한 선제적인 안전장치를 설치하는 것이다.

시는 군산경찰서와의 협업을 통해 의견수렴, 현지 실사 등을 거쳐 올해 말까지 사업을 진행하고 주민 호응도를 반영해 사업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시민의 어려움에 귀 기울인 소통행정이 빛을 발한 성과”라며 “앞으로도 주민 생활에 반가운 변화를 줄 수 있는 혁신사례들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주민 불편 해소와 편의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군산시가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특별교부세 3000만을 지원받는다.

이 사업은 행정안전부가 각 자치단체의 우수 혁신사례 중 전국으로 확산 가능한 사례를 선정하고, 도입을 희망하는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공모 절차를 통해 지원하는 내용이다.

올해는 6개 분야에 최종 90개 사업을 선정해 총 28억의 국비가 지원될 예정이다.

군산시가 공모한 ‘불안-ZERO 여성 1인생활 지원사업’은 여성들의 안전에 대한 불안심리 해소는 물론 범죄 사전예방에 기여하는 것으로 ‘여성 1인점포 안심벨 설치사업’과 ‘불법촬영 카메라 탐지기 대여사업’이 각각 추진될 예정이다.

‘여성 1인점포 안심벨설치사업’은 1인점포 특성상 외부노출이 쉽고 위험한 상황에서 대응력이 약한 여성들을 범죄와 사건사고에서 보호하기 위한 것이다.

‘불법촬영 카메라 탐지기 대여사업’은 여성대상 디지털범죄가 갈수록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디지털 범죄를 예방하기 위한 선제적인 안전장치를 설치하는 것이다.

시는 군산경찰서와의 협업을 통해 의견수렴, 현지 실사 등을 거쳐 올해 말까지 사업을 진행하고 주민 호응도를 반영해 사업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시민의 어려움에 귀 기울인 소통행정이 빛을 발한 성과”라며 “앞으로도 주민 생활에 반가운 변화를 줄 수 있는 혁신사례들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주민 불편 해소와 편의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