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8-19 13:24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경제 chevron_right 경제일반
보도자료

전북농협, 농업·농촌의 어려움 극복 다짐

부안에서 전북조합운영협의회 진행하며 뜻 모아

image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은 전라북도조합운영협의회(위원장 김원철, 부안농협조합장)를 1일 농협생명 변산수련원에서 진행했다.

이날 협의회에는 정재호 본부장을 비롯해 전북지역 각 시군을 대표하는 16명의 조합장이 참석한 가운데, 전북 농업과 농협에 대한 주요현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고 우리 전북 농업·농촌 발전에 공동 노력키로 뜻을 모았다. 

아울러, 조곡가격 하락으로 인한 농축협의 어려움 해결을 위해 전북농협이 추진하는 전북농협 쌀 100만포 소비촉진에 적극 동참하기로 공감대를 형성했다.

김원철 위원장은 “우리 전북 지역 농가들의 어려움을 함께 고민하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면서, “쌀값 하락에 따른 쌀 소비촉진 운동과 지속가능한 농업·농촌을 위해 더 많은 노력이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image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은 전라북도조합운영협의회(위원장 김원철, 부안농협조합장)를 1일 농협생명 변산수련원에서 진행했다.

이날 협의회에는 정재호 본부장을 비롯해 전북지역 각 시군을 대표하는 16명의 조합장이 참석한 가운데, 전북 농업과 농협에 대한 주요현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고 우리 전북 농업·농촌 발전에 공동 노력키로 뜻을 모았다. 

아울러, 조곡가격 하락으로 인한 농축협의 어려움 해결을 위해 전북농협이 추진하는 전북농협 쌀 100만포 소비촉진에 적극 동참하기로 공감대를 형성했다.

김원철 위원장은 “우리 전북 지역 농가들의 어려움을 함께 고민하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면서, “쌀값 하락에 따른 쌀 소비촉진 운동과 지속가능한 농업·농촌을 위해 더 많은 노력이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경제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