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30 12:25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익산
일반기사

익산시, 재생자전거 100대 행복나눔마켓∙뱅크 기증

도심 곳곳 방치 폐자전거 100대, 저탄소 녹색교통 수단으로 재탄생

 

image
익산시는 30일 무단 방치됐던 폐자전거 100대를 수리해 익산 행복나눔마켓․뱅크에 기증했다/사진=익산시

익산시 도심 곳곳에 방치됐던 폐자전거들이 저탄소 녹색교통 수단으로 재탄생 했다.

익산시는 30일 아파트 및 공공장소 등에 무단 방치된 폐자전거 100대를 수리해 익산 행복나눔마켓∙뱅크에 기증했다.

이번에 기증한 재생자전거는 지역공동체 일자리인 ‘녹색교통 만들기사업’ 일환에서 폐자전거를 수거해 목천동 자전거센터에서 수리한 것이다.

이들 재생자전거는 만경강 및 웅포 곰개나루 자전거 무료대여소를 통해 활용되고, 일부는 나눔 문화 확산과 탄소저감 자전거 문화 정착 등을 위해 저소득층에게 기증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폐자전거 재탄생을 위한 녹색교통 만들기 사업을 통해 일자리창출, 도시미관 개선, 자원재활용 등 1석3조의 효과를 거두고 있다. 자원 순환운동과 자전거 이용 활성화 등 저탄소·친환경문화 확산을 위한 재생자전거 활용 범위를 앞으로 크게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