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2-07 01:39 (Tue)
로그인
phone_iphone 모바일 웹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회 chevron_right 사건·사고
자체기사

직장동료 여성 폭행해 숨지게 한 20대⋯숨진 여성에 성매매 시켰다

image
전주완산경찰서 전경. 사진=전북일보 DB

전주의 한 모텔에서 여성을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로 구속된 A씨(27)가 숨진 여성에게 성매매를 시킨 것으로 드러났다. 

앞서 전주완산경찰서는 지난 6일 폭행치사 혐의로 A씨를 구속했다.

A씨는 지난 4일 오후 2시께 전주시 중화산동의 한 모텔에서 B씨(25·여)를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숨진 B씨의 몸에서는 여러 개의 멍 자국이 발견됐으며, 경찰은 A씨가 B씨에게 수개월 동안 폭력을 휘둘러 오면서 성매매를 시켰다는 유력한 증거를 확보하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조사과정에서 A씨가 숨진 B씨에게 폭력과 성매매를 강요한 사실이 일부 확인되어 수사 중”이라면서 “현재 수사가 진행 중인 만큼 정확한 내용을 말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사건 당시 A씨는 119에 “직장동료가 쓰러졌는데 의식이 없다”고 직접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이번 사건과 자신은 무관하다는 투로 진술하며 혐의를 부인했으나, 경찰은 진술의 상당 부분이 사실과 배치된다고 판단해 A씨를 긴급체포 했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회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