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6 03:19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정치 chevron_right 정치일반
자체기사

[지선후보 등록] 청년과 여성에게 문턱 높은 '전북 지방선거'

후보자 455명 중 2030은 28명 전체 6.15%... 50대는 45.7% 차지
남성 후보 등록자 341명 전체 74.9%, 여성 후보 등록자는 114명

image
15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외국인주민지원본부 앞에서 다문화 투표참여 서포터즈와 경기도선거관리위원회 관계자들이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투표 참여 캠페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전북 청년과 여성에게 지방선거 참여 기회의 문턱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전북일보가 선거관리위원회의 선거통계 시스템을 통해 후보자 등록 자료를 분석한 결과 455명의 후보 중 50대가 208명으로 전체 후보자의 45.7%를 차지했다.

그 다음으로 60대가 35.8%(163명), 40대 10.8%(49명), 70대 1.5%(7명)로 집계됐다.

20대 미만의 후보자는 0명이었으며 20대는 2.0%(9명), 30대는 4.2%(19명)에 불과했다.

광역의원 후보와 광역 비례의원 후보에는 20대 이하의 후보자가 단 한명도 없었다.

반면 앞선 제7회 지방선거에서는 광역의원 후보에 30대 이하가 1명, 30대는 3명이 출마한 바 있다.

지난 대통령 선거 이후 정치권에서 2030세대의 정치 참여를 확대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지만 전북 지방선거 2030세대 후보자의 초라한 성적표에 '말뿐인 청년 정치 참여'라는 비판이 나온다.

후보자 중 최연소는 전주시 타선거구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소속 신유정 후보이며 신 후보는 1999년생으로 올해 22세이다. 

최고령 후보자는 남원시 나선거구의 무소속 하대식 후보로 1941년생, 올해 나이 81세다.

특히 후보 등록자 중 여성 후보자 비율도 매우 저조한 것으로 분석됐다.

후보 등록자의 성별 분류에서는 남성 등록자가 341명으로 전체의 74.9%를 차지했다.

그러나 여성 후보 등록자의 경우는 남성 등록자보다 약 3배 가량 부족한 114명, 25.1%에 불과했다.

여성 후보자 114명의 선거 단위를 분류하면 광역의원에 8명, 기초의원 53명, 광역 비례의원 8명, 기초 비례의원 44명으로 기록됐다.  

또한 남성 후보 등록자 341명 중 기초의원에 입후보한 남성은 238명으로 전체 남성 후보자의 69.8%에 달했다. 

이는 기초의원에 입후보한 여성 후보 등록자 53명보다 약 4.4배 이상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image
15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외국인주민지원본부 앞에서 다문화 투표참여 서포터즈와 경기도선거관리위원회 관계자들이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투표 참여 캠페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전북 청년과 여성에게 지방선거 참여 기회의 문턱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전북일보가 선거관리위원회의 선거통계 시스템을 통해 후보자 등록 자료를 분석한 결과 455명의 후보 중 50대가 208명으로 전체 후보자의 45.7%를 차지했다.

그 다음으로 60대가 35.8%(163명), 40대 10.8%(49명), 70대 1.5%(7명)로 집계됐다.

20대 미만의 후보자는 0명이었으며 20대는 2.0%(9명), 30대는 4.2%(19명)에 불과했다.

광역의원 후보와 광역 비례의원 후보에는 20대 이하의 후보자가 단 한명도 없었다.

반면 앞선 제7회 지방선거에서는 광역의원 후보에 30대 이하가 1명, 30대는 3명이 출마한 바 있다.

지난 대통령 선거 이후 정치권에서 2030세대의 정치 참여를 확대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지만 전북 지방선거 2030세대 후보자의 초라한 성적표에 '말뿐인 청년 정치 참여'라는 비판이 나온다.

후보자 중 최연소는 전주시 타선거구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소속 신유정 후보이며 신 후보는 1999년생으로 올해 22세이다. 

최고령 후보자는 남원시 나선거구의 무소속 하대식 후보로 1941년생, 올해 나이 81세다.

특히 후보 등록자 중 여성 후보자 비율도 매우 저조한 것으로 분석됐다.

후보 등록자의 성별 분류에서는 남성 등록자가 341명으로 전체의 74.9%를 차지했다.

그러나 여성 후보 등록자의 경우는 남성 등록자보다 약 3배 가량 부족한 114명, 25.1%에 불과했다.

여성 후보자 114명의 선거 단위를 분류하면 광역의원에 8명, 기초의원 53명, 광역 비례의원 8명, 기초 비례의원 44명으로 기록됐다.  

또한 남성 후보 등록자 341명 중 기초의원에 입후보한 남성은 238명으로 전체 남성 후보자의 69.8%에 달했다. 

이는 기초의원에 입후보한 여성 후보 등록자 53명보다 약 4.4배 이상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정치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