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2 03:02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정치 chevron_right 정부
일반기사

윤대통령, 여당 지도부 첫 오찬…“당정 한몸처럼 움직이자”

image
윤석열 대통령.

윤석열 대통령은 10일 이준석 대표와 권성동 원내대표 등 국민의힘 지도부를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초청해 오찬 회동을 했다.

이날 1시간 30분 동안 진행된 오찬에는 조수진·정미경·윤영석·김용태 최고위원과 성일종 정책위의장, 한기호 사무총장, 송언석 원내수석부대표 등 당 지도부를 비롯해 김대기 대통령 비서실장, 이진복 정무수석, 최영범 홍보수석 등이 참석했다.

윤 대통령은 오찬에서 “앞으로 국정과제 수행을 위해 당과 정부가 한몸처럼 움직이자”며 “특히 오늘이 (대통령) 취임 한 달이자, 이 대표 취임 1주년을 맞는 날이라 더 뜻깊은 자리”라고 말했다고 대통령실 관계자가 브리핑에서 전했다.

이 관계자는 “특별한 정치적 의미를 담고 있지는 않았다”며 “당 지도부가 집무실 용산 이전, 청와대 개방, 도어스테핑(약식 기자회견)에 대해 굉장히 높게 평가했다. 따로 정치적 화제나 현안에 대해서는 대화를 나누지 않았다”고 말했다.

서울=김준호 기자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호 kimjh@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정치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