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6-25 10:48 (Sat)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람들
보도자료

전주 우아1동 새마을협의회·부녀회, 독거노인 가정 집수리 봉사

image

전주시 우아1동 새마을협의회(회장 한희창)와 새마을부녀회(회장 안형숙)는 22일 저소득 독거노인 가구를 대상으로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새마을협의회·부녀회 회원 10여명이 참여해 독거노인 가정의 열악한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해 도배와 전기 공사, 집안청소 등을 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한희창 회장은 “홀로 계신 어르신께 회원 분들과 함께 집을 고쳐드릴 수 있어 매우 보람됐다”며 “앞으로도 우리 주변의 어려운 분들께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앞장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명환 우아1동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지역 주민을 위해 이웃사랑을 실천해주신 새마을협의회와 부녀회 회원 분들게 감사드린다”며 “돌봄과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을 더욱 세심히 살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이는 소외계층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image

전주시 우아1동 새마을협의회(회장 한희창)와 새마을부녀회(회장 안형숙)는 22일 저소득 독거노인 가구를 대상으로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새마을협의회·부녀회 회원 10여명이 참여해 독거노인 가정의 열악한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해 도배와 전기 공사, 집안청소 등을 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한희창 회장은 “홀로 계신 어르신께 회원 분들과 함께 집을 고쳐드릴 수 있어 매우 보람됐다”며 “앞으로도 우리 주변의 어려운 분들께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앞장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명환 우아1동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지역 주민을 위해 이웃사랑을 실천해주신 새마을협의회와 부녀회 회원 분들게 감사드린다”며 “돌봄과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을 더욱 세심히 살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이는 소외계층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람들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