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27 10:32 (Tue)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정치 chevron_right 정치일반
보도자료

국민의힘 전북도당 “하이퍼튜브 종합시험센터 부지 선정을 환영”

“전북 위상 드높일 신호탄, 본격적인 협치의 장 기대”

image

국민의힘 전북도당은 지난 5일 논평을 내고 “새만금 하이퍼튜브 종합시험센터 부지 선정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전북도당은 “하이퍼튜브는 미래형 초고속 교통수단이다”며 “총 9000억 원 규모의 관련 종합시험센터 유치는 전북과 새만금 발전의 촉매제로, 향후 전북의 경제 발전은 물론 대한민국 미래 교통의 중심지로서 전북의 위상을 드높일 신호탄이다”고 전했다.

이어 “이번 새만금 하이퍼튜브 테스트베드 선정은 특히 윤석열 대통령의 후보시절 전북 7대 공약이었던 만큼 국민의힘 정운천 전북도당위원장과 민주당 김관영 전북도지사 간 협치의 첫 성과물이자 전북 정치 발전을 위한 상징으로 평가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국민의힘 전북도당은 도민과 함께 새만금 하이퍼튜브 테스트베드 선정을 다시 한번 환영한다”며 “이를 시작으로 지역 발전과 정치 발전을 위한 본격적인 협치의 장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image

국민의힘 전북도당은 지난 5일 논평을 내고 “새만금 하이퍼튜브 종합시험센터 부지 선정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전북도당은 “하이퍼튜브는 미래형 초고속 교통수단이다”며 “총 9000억 원 규모의 관련 종합시험센터 유치는 전북과 새만금 발전의 촉매제로, 향후 전북의 경제 발전은 물론 대한민국 미래 교통의 중심지로서 전북의 위상을 드높일 신호탄이다”고 전했다.

이어 “이번 새만금 하이퍼튜브 테스트베드 선정은 특히 윤석열 대통령의 후보시절 전북 7대 공약이었던 만큼 국민의힘 정운천 전북도당위원장과 민주당 김관영 전북도지사 간 협치의 첫 성과물이자 전북 정치 발전을 위한 상징으로 평가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국민의힘 전북도당은 도민과 함께 새만금 하이퍼튜브 테스트베드 선정을 다시 한번 환영한다”며 “이를 시작으로 지역 발전과 정치 발전을 위한 본격적인 협치의 장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정치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