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2-08 03:30 (Wed)
로그인
phone_iphone 모바일 웹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람들
보도자료

제34회 전북아동문학상 시상식 개최...정광덕 시인의 '맑은 날'

image
제34회 전북아동문학상 수상자 (우)정광덕 시인

전북아동문학회(회장 조경화)가 제34회 전북아동문학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문학상은 전북아동문학회가 회원들의 창작을 격려하는 마음을 담아 제정한 상이다. 1년 동안 우수한 작품을 발표하고 전북 아동문학 발전에 기여한 회원을 대상으로 수여한다.

올해는 정광덕 시인의 동시집 <맑은 날>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정 시인은 시상식에서 "대학 때 교수님께서 마음에 상처가 있는 사람은 시를 써야 한다고 한 말씀이 졸업한 지 20년이 지난 지금도 또렷이 가슴에 남아 있다. 내게 동시는 치유이자 위로, 격려다. 동시가 내밀어 준 믿음직한 손을 꼭 잡고 이끄는 대로 나아갈 생각"이라고 밝혔다.

김용재 전북아동문학상 운영위원장은 "표제작 '맑은 날' 외 60여 편 대부분이 현실을 바탕으로 자연과 사물을 유심히 관찰해 쓴 작품이다. 독자들에게 상상력을 가중시키는 동심 충만한 꿈 꾸는 문학이기에 수상작으로 손색이 없다고 여겼다. 앞으로 한국아동문학문단사에 금자탑을 세울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날 시상식에 이어 전북아동문학회의 창립 멤버인 서재균·윤갑철 원로 작가의 미수연과 제51집 '전북아동문학' 출판기념회도 열렸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북아동문학회 #전북아동문학상 #정광덕 #맑은 날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람들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