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2-09 22:02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경제 chevron_right 보도
보도자료

농진청, ‘청년농업인육성팀’ 신설…영농정착·기술창업 지원

청년농업인육성팀 현판식이 열린 5일 농촌진흥청에서 허태웅 농촌진흥청장(오른쪽 두 번째)과 청년 농업인 등 참석자들이 현판식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 = 농촌진흥청
청년농업인육성팀 현판식이 열린 5일 농촌진흥청에서 허태웅 농촌진흥청장(오른쪽 두 번째)과 청년 농업인 등 참석자들이 현판식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 = 농촌진흥청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 이하 농진청)이 청년 농업인의 안정적인 영농정착과 기술창업 지원 등을 전담하는 ‘청년 농업인 육성팀’을 지난 1일 자로 신설하고, 5일 현판식을 가졌다.

농진청은 중앙·지방농촌진흥기관에서 추진하는 청년 농업인 육성에 관한 업무를 수행하며 오는 2023년까지 정예 4-H(농진청 소속 농업인학습단체) 청년 농업인 1만 명 육성을 위한 단계별 로드맵을 실행할 계획이다.

청년 농업인 육성팀은 △청년 농업인 맞춤형 종합 정보제공 서비스 운영 책임 △청년 농업인 기술창업 활성화를 위한 교육·컨설팅(전문지도) △ 4-H 중심의 청년 농업인 네트워크 활성화 지원 △청년 농업인 정착과 창업 활성화 사업지원 등의 업무를 맡는다.

또한 농업에 진출하는 청년들이 농작물 생산 이외에도 농산업 분야 기술창업을 시도할 수 있도록 기술 수준 향상을 위한 교육과 시제품 개발 등 사업화를 위한 컨설팅, 마케팅 지원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농촌진흥청 청년농업인육성팀 노형일 팀장은 “농업분야 청년인재 육성은 지속가능한 농업·농촌을 위한 핵심요소이며, 청년들이 농업분야에 활발히 진출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전담 조직으로서 기능과 역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경제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