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3 08:30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정치 chevron_right 정치일반
일반기사

전북 ‘군산-제주’ 하늘길 다시 열렸다

군산공항 제주 노선 증편 운항 재개
국토부, 운항 중단 이후 6개월 만에 매일 4회 운항허가 승인
도민 항공교통 편익제공·탑승객 증가 등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코로나19와 항공사 경영난 등으로 멈춰섰던 군산~제주간 하늘길이 다시 열리게 됐다. 특히 운행 중단 이전보다 운항 횟수가 늘어나면서 전북도민들은 시간과 비용을 절감할 수 있어 경제적 효과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29일 전북도에 따르면 이날 국토교통부가 군산공항의 군산~제주간 항공기 노선에 대해 종전 1일 3편 운항하던 것을 진에어와 제주항공이 하루 오전과 오후 각각 2편씩 모두 4편을 운항하는 방안을 허가했다.

이로써 코로나19 여파 등으로 지난 3월부터 군산공항 제주노선이 운항 정지된 지 6개월여만에 증편 운항하게 되면서 실질적으로 1일 교통 생활권이 더욱 확충, 도민들의 항공교통 편익 증진은 물론 군산공항 활성화 등 지역경제 활력이 기대된다.

군산~제주노선은 그동안 운항 중단 이전, 대한항공과 이스타항공이 오전 1편, 오후 2편 등 하루 3편을 운항했으나, 이번 운항 재개 및 확대에 따라 오전·오후 각 2편 출발 및 도착 등 1일 4편으로 증편 운항하면서 도민 항공교통 편익이 크게 향상됐다는 평가다. 군산공항 제주노선 확대 운항 재개를 계기로 제주도 방문이나 여행 시 광주공항 등 타 지역 공항을 이용하던 전북도민들을 군산공항으로 발길을 돌릴 수 있게 하는 등 선택의 폭도 넓혀졌다.

이번 국토부 운항허가 승인에 따라 각 운항 항공사는 군산~제주 노선 취항 준비와 탑승객 모집 등을 거쳐 10월 8일부터 취항, 본격적으로 노선을 운항할 예정이다.

김형우 전북도 건설교통국장은 “그간 꾸준히 노력해 온 결과 군산~제주간 운항 재개가 이뤄졌고, 운항 횟수도 매일 왕복 4회로 늘어나게 됐다”며 “도민 항공교통 편익 제종은 물론 탑승객 증가로, 군산공항 활성화와 더불어 새만금 국제공항 건설에도 탄력을 받을 수 있는 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와 항공사 경영난 등으로 멈춰섰던 군산~제주간 하늘길이 다시 열리게 됐다. 특히 운행 중단 이전보다 운항 횟수가 늘어나면서 전북도민들은 시간과 비용을 절감할 수 있어 경제적 효과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29일 전북도에 따르면 이날 국토교통부가 군산공항의 군산~제주간 항공기 노선에 대해 종전 1일 3편 운항하던 것을 진에어와 제주항공이 하루 오전과 오후 각각 2편씩 모두 4편을 운항하는 방안을 허가했다.

이로써 코로나19 여파 등으로 지난 3월부터 군산공항 제주노선이 운항 정지된 지 6개월여만에 증편 운항하게 되면서 실질적으로 1일 교통 생활권이 더욱 확충, 도민들의 항공교통 편익 증진은 물론 군산공항 활성화 등 지역경제 활력이 기대된다.

군산~제주노선은 그동안 운항 중단 이전, 대한항공과 이스타항공이 오전 1편, 오후 2편 등 하루 3편을 운항했으나, 이번 운항 재개 및 확대에 따라 오전·오후 각 2편 출발 및 도착 등 1일 4편으로 증편 운항하면서 도민 항공교통 편익이 크게 향상됐다는 평가다. 군산공항 제주노선 확대 운항 재개를 계기로 제주도 방문이나 여행 시 광주공항 등 타 지역 공항을 이용하던 전북도민들을 군산공항으로 발길을 돌릴 수 있게 하는 등 선택의 폭도 넓혀졌다.

이번 국토부 운항허가 승인에 따라 각 운항 항공사는 군산~제주 노선 취항 준비와 탑승객 모집 등을 거쳐 10월 8일부터 취항, 본격적으로 노선을 운항할 예정이다.

김형우 전북도 건설교통국장은 “그간 꾸준히 노력해 온 결과 군산~제주간 운항 재개가 이뤄졌고, 운항 횟수도 매일 왕복 4회로 늘어나게 됐다”며 “도민 항공교통 편익 제종은 물론 탑승객 증가로, 군산공항 활성화와 더불어 새만금 국제공항 건설에도 탄력을 받을 수 있는 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경석 1000ks@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정치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