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3 07:19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람들 chevron_right 줌,오늘이사람
자체기사

부임 1년 맞은 한국에너지공단 김일수 전북지역본부장

image

“최근 기후위기를 맞아 탄소중립은 매우 중요한 시대적 과제입니다. 지역사회와 함께 지속가능한 에너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습니다”

부임한지 만 1년을 맞은 한국에너지공단 김일수(56) 전북지역본부장의 소회다.

한국에너지공단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에너지 수요관리를 통한 국가 에너지 효율향상, 기후변화 대응과 신‧재생에너지 보급 및 산업육성, 에너지 복지 등 지속가능한 에너지 생태계 구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태양광의 메카’로 알려진 전북지역의 신재생에너지 보급률은 해마다 크게 증가하고 있다.

지역 내 태양광 발전사업소는 지난 3월 기준 2만 4940개소로 전국 대비 22.8%에 달한다.

이뿐만 아니라 가정에 설치하는 주택지원을 비롯해 건물, 지역지원, 융복합 사업 등 국비지원 사업 역시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이에 발맞춰 한국에너지공단은 기존 열사용기자재 검사, 신재생 보급설비 설치 확인 외에도 지역에너지 정책 수립, 지역 특성을 반영한 사업 발굴 지원 등 지역본부 기능을 확대해 현장과 중앙 간 가교 역할에 노력하고 있다.

김일수 본부장은 “지방자치 시대를 맞아 지역 간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지고 있어 주민, 행정, 지역과 협업해 참신하고 다양한 사업을 발굴하고 있다”며 “지역 내 신재생에너지 보급에 기여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북지역본부는 지자체와 함께 신재생에너지 보급 업무와 열사용 기자재 검사 등 안전과 직결된 중요한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갈수록 높아지는 청렴과 관련해 도민 눈높이에 맞춰 더욱 공정한 업무수행을 위해 직무 관계자 접촉 시 사전 신고 제도를 운영하고 직원 교육도 강화하고 있다.

이런 노력으로 지난해 전북지역본부는 다양한 청렴 시책 수행 등 노력을 인정받아 한국에너지공단의 12개 지역본부 중 우수한 청렴 지역본부로 선정된 바 있다.

김 본부장은 “여러 지역 중 전북에서 1년 동안 지역본부장으로 근무하면서 전북은 마음의 고향이 됐다”며 “전북지역본부장으로 고객만족을 실현하는 지역본부가 될 수 있도록 끝까지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 본부장은 경기도 여주 출신으로 인천대 기계공학과를 졸업했으며 1991년 한국에너지공단에 입사한 이후 현장 전문가로 공단 홍보영상에도 출연한 바 있는 베테랑 기술인이다.

image

“최근 기후위기를 맞아 탄소중립은 매우 중요한 시대적 과제입니다. 지역사회와 함께 지속가능한 에너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습니다”

부임한지 만 1년을 맞은 한국에너지공단 김일수(56) 전북지역본부장의 소회다.

한국에너지공단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에너지 수요관리를 통한 국가 에너지 효율향상, 기후변화 대응과 신‧재생에너지 보급 및 산업육성, 에너지 복지 등 지속가능한 에너지 생태계 구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태양광의 메카’로 알려진 전북지역의 신재생에너지 보급률은 해마다 크게 증가하고 있다.

지역 내 태양광 발전사업소는 지난 3월 기준 2만 4940개소로 전국 대비 22.8%에 달한다.

이뿐만 아니라 가정에 설치하는 주택지원을 비롯해 건물, 지역지원, 융복합 사업 등 국비지원 사업 역시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이에 발맞춰 한국에너지공단은 기존 열사용기자재 검사, 신재생 보급설비 설치 확인 외에도 지역에너지 정책 수립, 지역 특성을 반영한 사업 발굴 지원 등 지역본부 기능을 확대해 현장과 중앙 간 가교 역할에 노력하고 있다.

김일수 본부장은 “지방자치 시대를 맞아 지역 간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지고 있어 주민, 행정, 지역과 협업해 참신하고 다양한 사업을 발굴하고 있다”며 “지역 내 신재생에너지 보급에 기여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북지역본부는 지자체와 함께 신재생에너지 보급 업무와 열사용 기자재 검사 등 안전과 직결된 중요한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갈수록 높아지는 청렴과 관련해 도민 눈높이에 맞춰 더욱 공정한 업무수행을 위해 직무 관계자 접촉 시 사전 신고 제도를 운영하고 직원 교육도 강화하고 있다.

이런 노력으로 지난해 전북지역본부는 다양한 청렴 시책 수행 등 노력을 인정받아 한국에너지공단의 12개 지역본부 중 우수한 청렴 지역본부로 선정된 바 있다.

김 본부장은 “여러 지역 중 전북에서 1년 동안 지역본부장으로 근무하면서 전북은 마음의 고향이 됐다”며 “전북지역본부장으로 고객만족을 실현하는 지역본부가 될 수 있도록 끝까지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 본부장은 경기도 여주 출신으로 인천대 기계공학과를 졸업했으며 1991년 한국에너지공단에 입사한 이후 현장 전문가로 공단 홍보영상에도 출연한 바 있는 베테랑 기술인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호 crcr810@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사람들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