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6 03:53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익산
보도자료

익산시, 문화마을 컬처랩 공모 통해 ‘多이로운 출발’ 시작

법정 문화도시 지정 이후 첫번째 사업으로 문화마을 컬처랩 공모 진행
사업별 최대 400만원의 지원금과 컨설팅 지원 예정

익산시가 문화마을 컬처랩 공모를 통해 법정문화도시 익산의 다이로운 출발을 알린다.

익산시 문화도시지원센터(센터장 원도연)는 4일 법정 문화도시 지정 이후 첫 번째 사업으로 문화마을 컬처랩 ‘익산을 부탁해 시즌3-문화마을29 시민제안 공모’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문화마을 컬처랩 공모사업은 ‘모든 마을은 특별하다!’를 주제로 주민들 스스로 마을의 문제를 발굴하고 직접 해결해 문화 공동체를 형성해 가는 주민참여 문화 플랫폼 사업이다.

센터는 이번 공모를 통해 사업별 최대 400만원의 지원금과 컨설팅을 지원할 예정이다.

참가자격은 익산시민으로 본인이 살고있는 마을에 관심 있는 3인 이상의 팀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오는 7월22일까지 익산시문화도시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거나 우편, 방문 신청도 가능하다.

모집분야는 다문화·여성·청소년·장애인·노인 등을 위한 다양성 사업형, 문화공간·골목길·문화거리·꽃밭 조성 등을 목적으로 한 문화공간형,마을문제 해결을 위한 공동사업인 문제해결형,마을의 역사를 알아보고 기록하는 마을사 탐구형 등 4가지 유형에서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원도연 센터장은 “문화마을 컬처랩 사업은 문화도시지원센터의 모든 사업에 있어 플랫폼 역할을 하고 있는 사업이다”며 “익산이 법정문화도시 지정 이후 시민들과 함께 하는 첫 사업인 만큼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익산시가 문화마을 컬처랩 공모를 통해 법정문화도시 익산의 다이로운 출발을 알린다.

익산시 문화도시지원센터(센터장 원도연)는 4일 법정 문화도시 지정 이후 첫 번째 사업으로 문화마을 컬처랩 ‘익산을 부탁해 시즌3-문화마을29 시민제안 공모’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문화마을 컬처랩 공모사업은 ‘모든 마을은 특별하다!’를 주제로 주민들 스스로 마을의 문제를 발굴하고 직접 해결해 문화 공동체를 형성해 가는 주민참여 문화 플랫폼 사업이다.

센터는 이번 공모를 통해 사업별 최대 400만원의 지원금과 컨설팅을 지원할 예정이다.

참가자격은 익산시민으로 본인이 살고있는 마을에 관심 있는 3인 이상의 팀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오는 7월22일까지 익산시문화도시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거나 우편, 방문 신청도 가능하다.

모집분야는 다문화·여성·청소년·장애인·노인 등을 위한 다양성 사업형, 문화공간·골목길·문화거리·꽃밭 조성 등을 목적으로 한 문화공간형,마을문제 해결을 위한 공동사업인 문제해결형,마을의 역사를 알아보고 기록하는 마을사 탐구형 등 4가지 유형에서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원도연 센터장은 “문화마을 컬처랩 사업은 문화도시지원센터의 모든 사업에 있어 플랫폼 역할을 하고 있는 사업이다”며 “익산이 법정문화도시 지정 이후 시민들과 함께 하는 첫 사업인 만큼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